최종편집시간 : 2019년 04월 19일 17:09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롯데아사히주류, 오키나와 드래프트 캔맥주 출시

윤병효 기자 (ybh4016@ebn.co.kr)

등록 : 2019-01-07 15:36

롯데아사히주류는 오키나와 드래프트 맥주 캔(OKINAWA DRAFT BEER CAN) 500㎖를 출시했다고 7일 밝혔다.

이번에 출시된 오키나와 드래프트 500ml 캔은 일본 내에서 ‘오리온 맥주’로 판매되고 있으며 아시아의 하와이라 불리는 오키나와에서만 제조되는 맥주다.

국내에는 2017년 5월 생맥주로 처음 출시해 출고량 기준 전년 동기간(6~11월) 대비 약 2.6배 이상 신장하는 등 꾸준한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현재 전국 약 550여 점포로 판매처가 확대되고 있다.

제품은 캐나다, 호주, 유럽 3대륙의 맥아를 최상의 비율로 배합해 부드러우면서 상쾌한 맛을 구현했다.

최근 오키나와를 여행하는 한국인 관광객들이 급증하는 가운데 현지 오리온 맥주 공장 방문도 증가하고 있는 추세이기 때문에 여행에서 마셔본 맛을 기억하는 소비자들에게 특별한 맥주가 될 것으로 보인다.

롯데아사히주류 관계자는 "오키나와 맥주는 한국인뿐 아니라 전세계인들에게 사랑 받는 휴양지 오키나와만의 개성을 지닌 맥주"라며 "이번 500ml 캔 출시를 통해 더 많은 소비자들이 오키나와에서 즐기던 맛을 경험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