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9년 06월 16일 15:04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신세계푸드, 한식뷔페 '올반' 고급화로 승부

센트럴시티점 프리미엄매장 리뉴얼

윤병효 기자 (ybh4016@ebn.co.kr)

등록 : 2018-12-28 16:42

▲ ⓒ신세계푸드

한식뷔페의 인기가 떨어지고 있다는 평이 많은 가운데, 신세계푸드가 한식뷔페 브랜드를 고급화해 눈길을 모으고 있다.

신세계푸드는 한식뷔페 브랜드 ‘올반’의 대표 매장인 서울 센트럴시티점을 ‘올반 프리미엄’으로 리뉴얼 오픈한다고 28일 밝혔다.

신세계푸드는 최근 ‘소확행’(작지만 확실한 행복 추구)과 ‘가심비’(가격 대비 마음의 만족 추구)로 대표되는 가치소비 트렌드의 확산으로 고급스러운 분위기에서 수준 높은 맛과 서비스를 즐기는 고객들이 늘고 있는 것에 주목했다.

이에 기존 운영해 온 올반 센트럴시티점에 대한 시장분석을 통해 교통, 인구, 상권 등 가치소비에 있어 필요한 3가지를 모두 갖췄다는 것을 발견하고 맛, 서비스, 인테리어 등의 수준을 대폭 올린 ‘올반 프리미엄’으로 리뉴얼 해 운영에 나선 것이다.

서울 서초구 센트럴시티 파미에스테이션 1층에 709m2(215평) 규모로 문을 연 ‘올반 프리미엄’은 팔도의 진귀한 한식을 맛볼 수 있는 ‘한옥(HANOK)’, 시그니처 메뉴를 주문 즉시 만드는 ‘더 라이브(THE LIVE)’, 불 맛의 진수를 느낄 수 있는 BBQ 코너 ‘붓처스(BUTCHERS)’, 신선한 샐러드와 해산물을 즐길 수 있는 ‘그린 테라스(GREEN TERRACE)’, 세계 각국의 요리를 맛볼 수 있는 ‘고메 베누(GOURMET VENUE)’ 등 5개 코너의 메뉴 85종을 마음껏 즐길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국내 최대 규모의 라이브 그릴 뷔페라는 콘셉트에 맞춰 매장 곳곳에서는 주문 즉시 만들어 제공하는 홈메이드 철판 함박스테이크를 비롯해 장어 솥밥, 찹스테이크, 양념목살구이, 삼겹살, 새우구이, 한치구이 등을 선보이며 맛의 수준을 끌어 올렸다.

또한 디저트를 중시하는 고객들을 위해 프리미엄 커피 전문점 ‘폴바셋’과 53년 전통의 떡 전문점 ‘종로복떡방’과 제휴해 운영하는 ‘디저트 숍(DESSERT SHOP)’ 코너를 매장에 설치하고, 주문 시 즉석으로 갈아 제공하는 블렌드 주스를 비롯한 베이커리, 음료, 과일 등을 선보였다.

인테리어도 기존 매장에 비해 더욱 고급스럽게 바꾸고, 편안한 분위기에서 모임, 파티 등을 할 수 있도록 별도의 독립 공간을 구성했다.

신세계푸드 관계자는 "가격보다 가치를 중시하며 품격 있는 맛과 분위기를 외식 선택의 기준으로 선택하는 고객들을 위해 올반 프리미엄을 선보이게 됐다"며 "앞으로도 맛과 분위기, 인테리어, 서비스 등 모든 부분에 있어 고객들에게 감동을 줄 수 있는 프리미엄 외식 브랜드로 육성해 갈 계획이다"고 말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