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20년 04월 10일 11:14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KCC, 선박용 방청도료 10년 연속 '세계일류상품' 선정

진공차단기용 세라믹·선박용 방오도료 동시 선정…"연구개발로 품질 지속 개선"

최수진 기자 (csj890@ebn.co.kr)

등록 : 2018-12-11 09:09

▲ 세계일류상품에 선정된 KCC의 방청도료(Korepox EH2350), 방오도료(Seacare AF795), 진공차단기용 세라믹(Vacuum Interrupter) 제품. [사진=KCC]
KCC는 자사의 선박용 방청도료 등 2개 제품이 대학무역투자진흥공사(코트라·KOTRA)가 주관하는 '세계일류상품'으로 10년 연속 선정됐다고 11일 밝혔다.

이번에 선정된 제품은 2009년부터 10년간 연속으로 선정된 선박용 방청도료(Korepox EH2350)와 진공차단기용 세라믹(VI) 2개 품목과, 2011년 처음으로 선정된 이후 8년 연속 선정된 선박용 방오도료(Seacare A/F795) 등 총 3개 품목이다.

10년 연속 세계일류상품으로 선정된 선박용 방청 도료 'Korepox EH2350'은 내염수성과 내마모성이 매우 뛰어난 제품으로, 극심한 해양 부식 환경 속에서 선박의 해수 탱크, 파이프 등 철 구조물을 보호해 녹이 생기는 것을 막아준다.

진공차단기용 세라믹 'VI'는 전류의 정상부하 개폐 및 전류사고가 발생했을 때 회로를 분리하는 진공 차단기에 사용되는 세라믹 소재다. KCC가 국내에서 유일하게 생산하고 있으며 글로벌 시장에서 유수의 업체들과 경쟁하고 있다.

8년 연속 세계일류 상품으로 선정된 방오도료 'Seacare A/F795'는 장기간 운항하는 선박의 선체에 붙어 서식하는 해중 생물체로부터 선박을 보호하고 선박의 운항 효율을 증가시켜 연료를 절감시킬 수 있는 제품이다.

선박용 방청·방오도료와 진공차단기용 세라믹을 생산하는 국내 업체 중 이 같은 기록은 KCC가 유일하다.

KCC 관계자는 "KCC는 2009년부터 꾸준히 세계일류상품에 선정되며 선박용 방청·방오도료, 진공차단기용 세라믹 분야에서 세계 정상급 제품임을 인정받고 있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분야에서 글로벌 탑 제품의 연구개발을 통해 제품 품질을 높이고 고객의 요구에 적극 대응할 것"이라고 말했다.

세계일류상품은 국내 수출산업을 주도할 대표 상품을 육성하기 위해 부여하는 공식 인증으로, 세계시장 점유율 5위 이내이면서 5% 이상인 제품 중 세계시장 규모가 연간 5000만 달러 이상이거나 수출 규모가 연간 500만 달러 이상인 상품에 수여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