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8년 12월 19일 16:41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현대중공업그룹, LNG선 2척 수주

올해 총 124억 달러 수주, 목표 초과 달성 기대

이돈주 기자 (likethat99@ebn.co.kr)

등록 : 2018-12-03 15:11

▲ 현대중공업이 건조해 노르웨이 크누센에 인도한 LNG운반선.ⓒ현대중공업
현대중공업그룹이 액화천연가스운반선((LNG선) 2척을 수주해 올해 목표 달성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현대삼호중공업은 최근 아시아 선사와 총 3억7000만 달러 규모의 17만4000㎥급 LNG선 2척에 대한 수주 계약을 체결했다고 3일 밝혔다. 삼호중공업은 이들 선박을 오는 2021년 중순부터 선주사에 순차적으로 인도할 계획이다.

이로써 현대중공업그룹은 올해 132억 달러의 수주 목표 가운데 94%에 달하는 124억 달러의 선박을 수주했다.

현대중공업 관계자는 "지난 11월 말까지 올해 전 세계 발주량의 절반이 넘는 총 24척의 LNG선 계약을 체결하며 높은 기술력과 품질을 입증했다"며 "현재 선주들과 가스선을 비록해 다양한 선종에 대해 논의하고 있는 만큼 올해 수주목표를 초과 달성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