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9년 10월 18일 16:28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정부-민간단체, 조선산업 활력 제고 협약

이돈주 기자 (likethat99@ebn.co.kr)

등록 : 2018-11-22 11:31

산업통산자원부·5개 지방자치단체(부산시·울산시·경남도·전북도·전남도)를 비롯해 조선 3사(현대중공업·삼성중공업·대우조선해양)와 한국조선공업협동조합·한국조선해양기자재 등 국내 조선산업 주요 기관 및 기업이 모여 '조선산업 상생 협력을 위한 협약식'을 22일 서울 코엑스에서 개최했다.

본 협약식은 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주재하에 개최됐다. 협약 내용으로는 △상생 금융 프로그램 △수출 판로 개척 지원 △친환경·스마트 기술 및 실증 협력 △국산 기자재 사용확대 협력 △고용유지 및 일자리 창출 협력 등이다.

기자재업계 유관단체인 박윤소 한국조선해양기자재공업협동조합 이사장은 "일시적 유동성 위기로 수출에 어려움을 겪어왔던 기자재업체들이 협약을 계기로 해외판로 개척과 수출 확대를 기대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상일 한국조선공업협동조합 이사장도 "이번 협약이 어려운 시기에 중소조선산업에 도움이 되는 적절한 죄로 판단된다"고 밝혔다.

조선업계 관계자는 "일시적 위기극복을 위해서는 대형 업계뿐만 아니라 중소 업계 차원에서도 기술 및 생산성 제고와 경영혁신이 필수적이다"며 "금번 협약이 산업협력 생태계에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는 중요한 계기가 될 것"이라며 기대감을 내비쳤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