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9년 06월 16일 15:04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하나카드-사무금융노조, 사회연대기금 출연 합의

양극화 해소 위해 2020년까지 3년간 기금 출연키로
정수진 대표 "사회적 약자 및 청년들에게 도움되길"

강승혁 기자 (kang0623@ebn.co.kr)

등록 : 2018-11-14 17:32

▲ (왼쪽부터)정종우 전국사무금융노동조합 하나외환카드지부장, 김현정 전국사무금융노동조합 위원장, 정수진 하나카드 대표이사, 손창석 하나카드 리스크관리본부장이 13일 하나카드 본사 대회의실에서 불평등 양극화 해소를 위한 사회연대기금 출연 조인식을 열고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하나카드

하나카드는 전국사무금융서비스노동조합(이하 사무금융노조)과 지난 13일 하나카드 본사 대회의실에서 불평등 양극화 해소를 위한 사회연대기금 출연 조인식을 개최했다고 14일 밝혔다.

하나카드 노사는 오는 2020년까지 3년간 사회연대기금을 출연하기로 했다. 이날 조인식에는 정수진 하나카드 대표이사, 김현정 사무금융노조 위원장, 정종우 사무금융노조 하나외환카드지부장이 참석했다.

이번 하나카드 노사의 사회연대기금 출연은 지난 4월 18일 사무금융노조가 사회연대기금 조성 선포식을 개최해 사무금융 노사의 사회연대기금 조성을 제안한 이후 진행된 다섯번째 합의다. 이에 앞서 KB증권, KB카드, 애큐온저축은행, 교보증권이 합의한 바 있다.

정수진 하나카드 대표이사는 "이번 조인식을 통해 사회적 약자 및 나라의 미래인 청년들에게 많은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며 "그 동안 하나카드는 하나금융그룹과 함께 하나데이행사, 독거노인 돕기 등 기업의 사회적 소명을 위한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해왔는데, 이번에는 노사와 함께 하게 돼 더욱 뜻 깊다"고 말했다.

김현정 사무금융노조 위원장은 "솔선수범한 하나카드를 거울삼아 불평등과 양극화 해소를 위한 공익사업을 수행할 사회연대기금에 타 지부 사업장에서도 출연 합의가 계속 이어질 것을 기대한다"며 "사무금융노사가 함께 이 사회의 문제를 외면하지 않고 사회적 책임과 연대, 나눔을 지속해 나가도록 사무금융노조도 노력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현재 사무금융노사는 업종본부별, 지부별 실무교섭을 진행중에 있으며, 지난 KB증권, KB카드, 애큐온저축은행, 교보증권, 하나카드에 연이어 사회연대기금 출연 합의가 진행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이와 함께 현재는 노사가 함께 실무추진단을 함께 구성해 활동하고 있으며 공익재단 '(가칭) 사무금융연대기금' 출범을 준비하고 있다. 재단은 향후 본격적인 불평등 양극화 해소를 위한 사업을 진행할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