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9년 04월 19일 17:09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내년 이후 디스플레이 시장, OLED가 견인"

시장조사업체 DSCC "OLED, 2022년까지 연평균 35% 성장"

이경은 기자 (veritas@ebn.co.kr)

등록 : 2018-11-14 14:54

내년 이후 디스플레이 시장은 폴더블 OLED(유기발과다이오드) 디스플레이 및 대화면 OLED 기술이 적용된 TV시장이 이끌어 갈 것이란 전망이 나왔다.

14일 디스플레이 전문 시장조사업체 DSCC에 따르면 OLED는 오는 2022년까지 면적 기준으로 연평균 35%의 성장률을 보일 것으로 추산됐다. 대수 기준으로도 연평균 18% 성장이 점쳐진다.

TV용 OLED 패널 출하량은 2020년께 스마트폰 디스플레이를 앞설 전망이라고 DSCC는 내다봤다. 또 폴더블·플렉서블 디스플레이는 2021년 대수 기준으로 리지드 OLED를 앞설 것으로 분석됐다.


DSCC는 다음달 4일 이러한 전망을 제시하는 '제1회 DSCC 디스플레이 차세대 기술 및 투자전망 세미나'를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개최한다.

DSCC의 핵심연구원들이 참여하는 이번 세미나에서는 다양한 디스플레이 기술의 경쟁 구도와 생존 전략이 제시될 예정이다. 프리미엄 TV 패널인 W-OLED와 QD-OLED의 기술 비교, 폴더블 스마트폰 현황과 그에 따른 장비 산업 투자 전망 등이 소개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