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8년 11월 20일 10:02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메리츠부동산자산운용, '메리츠대체투자운용'으로 사명 변경

부동산 외 SOC 등 특별자산운용으로 사업범위 확장

이형선 기자 (leehy302@ebn.co.kr)

등록 : 2018-10-31 16:30

메리츠금융그룹은 자회사 메리츠부동산자산운용이 임시주총을 열고 회사명을 '메리츠대체투자운용주식회사'로 변경했다고 31일 밝혔다.

이는 기존 회사명이 국내외 파트너사들에게 부동산에 국한된 자산운용사로서의 이미지를 심어준다는 인식에 따른 것이다.

메리츠부동산자산운용은 부동산 투자뿐 아니라 최근 사회간접자본(SOC) 투자 등으로 투자영역을 확대하면서 총수탁고(AUM) 역시 급증세를 보이고 있다. 10월 말 수탁고는 2조2146억원으로 작년말 1조439억원 대비 112% 증가했다.

회사 관계자는 "사명 변경은 폴란드 A2 Section 고속도로 투자 등 해외 인프라스트럭처로 투자범위를 다각화하는 등 최근 사업 범위를 확대하고 영업력 역시 강화되고 있는데 따른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