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8년 11월 20일 09:38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신세계免, 강남점 100일 기념 中 파워 셀럽 초청

부동산, 금융 등 분야별 주요 인사 방한
럭셔리 스타일링 클래스 등 특별행사 개최

구변경 기자 (bkkoo@ebn.co.kr)

등록 : 2018-10-29 11:10

▲ [사진=신세계면세점]
신세계면세점은 강남점 개점 100일을 기념해 중화권 내 높은 명성을 자랑하는 파워 셀러브리티들 4명이 지난 26일부터 사흘간 신세계면세점을 방문했다고 29일 밝혔다.

홍콩 최대 거부인 헨리 폭(Henry Fok Ying-Tung) 의 손녀 멜리사 폭(Melissa Fok)부터, 홍콩 금융계 재벌 3세인 아만다 라우(Amanda Lau), 중화권 NO.1 선박회사 오너가 차오스핑(Chao Siping) 등이 방한해 신세계면세점 강남점의 안착을 축하했다.

이번 방한한 4명은 중화권 내 강력한 영향력을 가진 파워인플루언서다.

신세계면세점은 방한하는 주요 인사들을 위해 26일 명동점에서는 국내 1호 남자 스타일리스트 정윤기와 함께 럭셔리 스타일링 클래스를, 27일 강남점에서는 홍콩 럭셔리 주얼리 브랜드 주대복(Chow Tai Fook)과 콜라보로 주얼리쇼를 개최했다. 28일에는 서울, 경기권 미식 투어로 방한 일정을 마무리했다.

신세계면세점 관계자는 "유명인사들의 면세점 방문이 늘면서 브랜드의 인지도와 화제성은 물론 시장 점유율에도 긍정적 영향을 주고 있다"며 "향후에도 다양한 플랫폼 및 인플루언서와의 협업을 통해 개별관광객 확대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