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8년 11월 20일 09:56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현대오일뱅크 1%나눔재단, 김해 원룸 화재 피해 가족에 성금 전달

정민주 기자 (minju0241@ebn.co.kr)

등록 : 2018-10-23 14:06

▲ 현대오일뱅크 1%나눔재단 남익현 이사장과 임직원은 김해 원룸 화재 피해자 가족에게 성금을 전달한다.[사진제공=현대오일뱅크]

현대오일뱅크 1%나눔재단은 지난 20일 일어난 김해시 원룸 화재 사고의 피해자인 우즈베키스탄 동포 가족에게 2000만원을 전달한다고 23일 밝혔다.

김해시 원룸 화재 사고는 지난 20일 부모가 집을 비운 사이 화재가 발생해 남매가 숨진 사건이다. 남은 형제와 사촌은 위중한 상황이다.

목숨을 건진 두 아이는 수술이 시급한 상황이지만, 월 100만원을 버는 부모의 사정상 수천만원에 달하는 수술비를 감당하기 벅찬 형편으로 알려졌다.

현대오일뱅크는 이런 사연을 접하고 성금을 지원하기로 결정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