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9년 01월 24일 17:31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KT-KB국민은행, NB-IoT 기반 동산담보물 관리 플랫폼 구축

위치정보 수집 및 이탈시 경로 추적
KT텔레캅 통해 긴급상황 보안 서비스

황준익 기자 (plusik@ebn.co.kr)

등록 : 2018-10-02 10:10

▲ KT 직원들이 연말 KB국민은행에 적용 예정인 NB-IoT 기반 동산담보관리 플랫폼을 소개하고 있다.ⓒKT
KT는 KB국민은행과 함께 '동산관리 플랫폼'을 구축한다고 2일 밝혔다.

이 플랫폼은 KT NB-IoT 기술을 활용해 동산(動産)에 대한 담보물을 자동으로 관제하고 이상상황 발생 시 출동서비스를 제공한다. '케이비 핌(KB PIM)'이라는 이름으로 출시될 예정이다.

두 회사는 KB국민은행 메인시스템과 플랫폼의 연동 개발을 완료하는 올 연말에 정식 상품을 출시하고 중소기업이 보유한 기계나 차량, 재고 등 동산을 담보로 한 대출상품을 취급하는 '동산금융' 활성화도 추진한다.

케이비 핌(KB PIM)'은 동산담보물에 IoT 위치 추적 장치를 부착해 현장실사 없이 동산담보물의 위치 및 운용현황 등 관리 상태를 실시간으로 원격 모니터링할 수 있다. 또 동산담보물의 위치 이탈, 장비 훼손 등이 발생하면 보안업체인 KT텔레캅에서 긴급 출동 및 현장 조치 서비스를 제공한다.

KT 관계자는 "동산관리 플랫폼을 통해 합리적 비용으로 안전한 동산담보 관리가 가능해지면 동산담보대출이 활성화돼 신용이 부족한 창업기업과 중소기업에서 긴급 자금조달이 용이해 질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