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8년 10월 24일 14:22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한국지엠, 저소득 가정에 스파크 30대 전달

포기않고 희망 품은 가정에 스파크30대 선물...누적 기증 600대 돌파 목표

이미현 기자 (mihyun0521@ebn.co.kr)

등록 : 2018-09-20 10:36

▲ 쉐보레는 한국지엠 재단을 통해 19일 오후, 부평아트센터(인천 부평구 소재)에서 ‘쉐보레 네버 기브 업’ 차량 기증식을 개최하고 쉐보레 네버 기브 업 캠페인을 통해 선정된 30 가정에 쉐보레 스파크 30대를 전달했다. 사진은 카허카젬(Kaher Kazem) 한국지엠 사장(가운데), 전광렬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홍보대사(가운데 왼쪽), 임한택 금속노조 한국지엠지부 지부장(맨 왼쪽), 이제훈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회장(가운데 오른쪽), 수혜자 가족 이영현씨(37세, 여, 맨 오른쪽) 등 이 날 행사에 참석한 참석자들이 함께 웃고 있는 모습.ⓒ한국지엠

사회복지법인 한국지엠한마음재단(이하 한국지엠 재단)이 19일 부평아트센터(인천 부평구 소재)에서 ‘쉐보레 네버 기브 업’ 차량 기증식을 개최하고 쉐보레 네버 기브 업 캠페인을 통해 선정된 30가정에 쉐보레 스파크 30대를 전달했다.

쉐보레는 한국지엠 재단을 통해 지난 5월부터 어려운 환경에서도 포기하기 않고, 미래를 개척해 나가는 이웃들에게 새 희망을 선물하고, 도전하는 삶을 응원하기 위해 쉐보레 자동차 1천 대가 팔릴 때마다 1대씩 기증하는 ‘쉐보레 네버 기브 업’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다.

부평구와 부평구문화재단의 장소 협찬을 받아 진행한 이번 기증식은 쉐보레 네버 기브 업 캠페인의 첫번째 프로그램으로 저소득 가정 대상 차량지원 사업을 주관한 초록우산 어린이 재단의 심의를 통해 최종 선정된 30개 저소득 가정에 차량을 전달한 것.

수혜 가정은 차량 지원으로 삶의 질을 크게 개선할 수 있는 가정 위주로 선정되었으며, 전달된 스파크는 가족 구성원의 통원 치료, 경제적 자립 활동, 자녀 통학 등 교육을 위한 이동 수단으로 활용될 예정이다.

이날 차량기증식은 카허 카젬(Kaher Kazem) 한국지엠 사장과 임한택 금속노조 한국지엠지부 지부장을 비롯 이제훈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회장, 전광렬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홍보대사, 차준택 부평구청장, 쉐보레 대리점 대표 일행, 수혜 가족, 한국지엠 임직원 자원봉사자 등 1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됐다.

이날 참석자들은 어려운 환경 속에서도 용기를 잃지 않고 도전해 새로운 희망을 꿈꾸는 가족들을 격려하고, 각 가족이 도전하는 삶에 도움을 줄 스파크의 주인공으로 선정된 것을 축하했다.

카허 카젬 사장은 “그동안 쉐보레를 믿고 사랑해 준 고객과 지역 사회에 깊은 감사의 마음을 전하고 싶다”면서 “오늘 전달되는 쉐보레 스파크와 함께 즐거움과 희망을 만들어 갈 수 있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이제훈 회장은 “한국지엠은 그동안 차량기증 사업뿐 만 아니라 도움이 필요한 지역사회 곳곳에 나눔을 실천해 왔다”며 “이번 ‘쉐보레 네버 기브 업 캠페인’을 통해 더 많은 우리 이웃들이 꿈을 포기하지 않고 미래를 개척해 나가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