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8년 09월 23일 12:16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KB국민카드, 사무금융노조와 사회연대기금 출연 합의

2018년분 5억원 시작으로 2020년까지 3년간 출연 예정

강승혁 기자 (kang0623@ebn.co.kr)

등록 : 2018-09-14 16:44

▲ 14일 오후 서울 종로구 KB국민카드 본사에서 열린 불평등 및 양극화 해소를 위한 '사회연대기금 출연 조인식'에서 이동철 KB국민카드 사장(왼쪽에서 세번째)과 김현정 전국사무금융서비스노동조합 위원장(왼쪽에서 네번째), 이경진 전국사무금융서비스노동조합 KB국민카드지부장(왼쪽에서 두번째)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KB국민카드

KB국민카드는 14일 서울 종로구 본사에서 '전국사무금융서비스노동조합'과 불평등 및 양극화 해소를 위한 '사회연대기금 출연 조인식'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이번 합의는 전국사무금융서비스노동조합 소속 85개 사업장 중 카드사로는 최초로 이뤄진 것으로 KB국민카드는 2018년분 5억원을 시작으로 2020년까지 3년간 사회연대기금에 출연하게 된다.

전국사무금융서비스노동조합은 총 600억원 규모로 사회연대기금을 조성해 △청년 일자리 창출 △비정규직의 정규직 전환 등 우리 사회의 불평등과 양극화 해소를 위한 다양한 사업을 펼칠 예정이다.

이동철 KB국민카드 대표이사는 "사회연대기금을 통해 취약 계층과 나라의 미래인 청년들이 실질적이고 보다 많은 혜택을 누릴 수 있기를 기대한다"며 "불평등과 양극화 해소를 위해 앞으로도 더 많은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했다.

김현정 전국사무금융서비스노동조합 위원장은 "사무금융노조 산하 지부 중 우리나라 카드 산업을 선도하는 KB국민카드와 기금 출연을 합의하게 돼 상당히 고무적"이라며 "솔선수범한 KB국민카드를 거울 삼아 불평등과 양극화 해소를 위한 공익사업을 수행할 사회연대기금에 타 지부 사업장에서도 출연 합의가 계속 이어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했다.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