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8년 11월 19일 17:06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DB라이텍, 옥외 광고용 LED패널 시장 공략

LED전광판 및 미디어파사드 제품까지 사업영역 확대

권영석 기자 (yskwon@ebn.co.kr)

등록 : 2018-09-14 10:44

▲ DB라이텍 루미시트(방수형) 조명. ⓒDB라이텍

DB라이텍 (대표이사 이재형)이 국내외 옥외광고(Out Of Home Media) 조명시장에 본격 진출한다고 14일 밝혔다.

DB라이텍은 그 동안 백화점, 면세점과 같은 고급매장에 실내용 간접조명으로 사용되는 광고용 LED패널(이하 루미시트)을 프랑스 소재의 옥외광고 1위 기업에 공급해 파리, 마드리드, 런던 등 유럽의 주요도시 버스정류장의 광고용 간판설치를 성공적으로 이뤄냈다.

이를 기반으로 첨단기술과 디자인이 접목되어 고부가가치 사업으로 각광받고 있는 디지털디스플레이(Digital Display)와 미디어 파사드로 사업영역을 확대해 고해상도 아웃도어 디지털사이니지(Outdoor Digital Signage) 및 건축조명 제품을 개발하고 고품질 도광판 생산이 가능한 레이저 가공기술도 추가로 도입할 계획이다.

또 해당 사업의 전문인력을 영입하여 경기장, 방송국과 같은 하이앤드(High-end) 옥외광고 시장을 적극 공략할 예정이다.

루미시트는 세계 21개 국가에 특허등록이 되어있는 도광판 방열기술, V-커팅 가공기술과 우수한 광품질을 바탕으로 유럽, 북미, 일본 등 선진시장에 고급브랜드로 자리매김했다.

전 세계 100여개 파트너, 대리점들을 통해 루이비통, 샤넬, 에스티로더, 크리스찬 디오르, 바비브라운과 같은 유명브랜드 매장에 공급하고 있다. 매년 1500만달러 이상의 안정적인 매출을 일으키고 있다.

세계 옥외광고(OOH)조명 시장은 약4조2700억원으로 예상되며, 디지털 옥외광고 시장의 증가와 미국, 한국에서의 옥외광고물 규제가 완화되어 매년 11%씩 성장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DB라이텍 관계자는 "옥외광고의 경우 제품, 시스템에 대한 신뢰성과 품질기준이 까다롭지만 루미시트 브랜드의 인지도나 고효율 LED모듈관련 기반기술과 생산·품질관리 노하우를 감안하면 시장에 수월하게 진입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추가로 방수 성능과 사용온도, 광품질을 크게 향상시킨 차세대 방수형 루미시트를 출시한 만큼 옥외광고시장에서 충분한 경쟁력이 있을 것으로 판단하며, 기술 및 제품을 활용해 시장 점유율을 높여갈 계획"이라고 설명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