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9년 06월 18일 13:52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KT-야놀자, '인공지능 숙박 플랫폼 구축' 맞손

호텔, 펜션 등 전국 야놀자 숙박체인에서 기가지니로 TV∙조명 등 제어

문은혜 기자 (mooneh@ebn.co.kr)

등록 : 2018-08-30 08:33

▲ 29일 서울 강남구 야놀자 사옥에서 열린 협약식에서 KT 마케팅부문장 이필재(오른쪽) 부사장, 야놀자 이수진(왼쪽) 대표가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KT

KT가 인공지능 숙박 플랫폼 구축에 박차를 가한다.

KT는 지난 29일 국내 대표 여가 플랫폼 기업 야놀자와 ‘인공지능 숙박 플랫폼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30일 밝혔다.

야놀자는 호텔, 콘도, 펜션 등 전국 단위의 다양한 숙박 체인을 운영하고 있다. KT는 야놀자에서 운영하는 숙박체인 객실 내에서 기가지니로 음성을 통해 간편하게 TV볼륨을 조절하거나 조명을 제어할 수 있는 ‘AI 숙박 서비스’를 출시할 예정이다.

또한 양사는 이번 MOU를 통해 △기가지니와 야놀자의 숙박 운영 시스템인 스마트프런트를 연동한 ‘AI 숙박 플랫폼’ 구축 △IoT 센서를 활용한 야놀자 특화 서비스 개발 △복합 공간 사업 협력 △마케팅 협력 등을 추진한다.

앞서 양사는 2016년 ‘통신∙숙박 연계 플랫폼사업 공동개발 MOU’를 맺고 KT CLiP서비스와 야놀자 앱과의 공동마케팅, 빅데이터 공동사업 개발 등 다양한 사업분야에서 협력해왔다. 금번 MOU를 통해 고객가치 확대 및 신규 시장 선도에 더욱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KT 마케팅부문 이필재 부사장은 "국내 1위 여가 플랫폼 기업인 야놀자와 국내 1위 AI서비스 기가지니의 협력으로 고객에게 보다 새롭고 다양한 가치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며 “KT의 AI기술과 야놀자의 숙박 플랫폼이 보유한 강점을 결합해 보다 편리한 인공지능 숙박 서비스를 출시하고, 시장을 선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