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8년 08월 20일 16:37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MG손보, 해지환급금 대신 보험료 내린 어린이보험 출시

애지중지 아이사랑보험, '해지환급금 미지급형' 신설
표준형 대비 30~40% 저렴…암진단비 최대 1억1000만원

강승혁 기자 (kang0623@ebn.co.kr)

등록 : 2018-08-01 13:53

▲ MG손해보험 '애지중지 아이사랑보험(Ⅱ)' 출시 안내 이미지ⓒMG손해보험

MG손해보험은 1일 '애지중지 아이사랑보험(Ⅱ)'을 개정 출시했다고 밝혔다.

이 상품의 가장 큰 특징은 가격 경쟁력이다. 가성비를 추구하는 젊은세대 부모 고객층의 니즈에 발맞춰 보장은 그대로 유지하면서 저렴한 보험료로 가입할 수 있는 '해지환급금 미지급형'을 신설했다.

해지환급금 미지급형은 보험료 납입기간 중 해지 시 환급금이 없는 대신 표준형 대비 30~40% 저렴하게 가입할 수 있으며, 납입기간 이후 해지 시 표준형과 똑같은 환급금이 발생한다.

암진단비(소액암제외) 최대 1억1000만원, 갑상선암 등 소액암진단비 최대 2000만원, 3%이상 질병후유장해보험금 최대 7000만원, 뇌혈관/허혈성진단비 최대 3000만원 등 업계 최고 수준의 진단비도 특징이다. 대부분의 보험사에서 소액암으로 구분하는 대장점막내암을 일반암으로 분류해 보장범위를 넓혔다.

가입연령을 태아부터 30세까지로 확대해 사회초년생 고객도 다른 성인보험보다 상대적으로 저렴한 보험료로 넓게 보장받을 수 있다. 암(소액암제외) 진단시 또는 상해나 질병 80%이상 후유장해 시 차회 이후 보장보험료 납입이 면제된다.

MG손보 관계자는 "애지중지 아이사랑보험은 프리미엄 보장에 가격적인 메리트까지 갖춘 특별한 어린이보험"이라고 소개했다.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