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8년 08월 20일 15:32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현대차, '제 7회 현대자동차 청소년 모형자동차 대회' 성료

2012년부터 시작해 올해로 7회째
자동차 관련 국내 최대 규모 체험형 과학 경진대회

이미현 기자 (mihyun0521@ebn.co.kr)

등록 : 2018-07-30 10:01

▲ '제 7회 현대자동차 청소년 모형자동차 대회' 고등부 결선 단체 사진ⓒ현대차

현대자동차는 지난 26~29일 경기도 성남시 한국잡월드에서 미래 자동차 엔지니어와 디자이너의 꿈을 키우는 전국 중·고등학생을 대상으로 한 ‘제 7회 현대자동차 청소년 모형자동차 대회’의 결선 대회를 진행했다고 30일 밝혔다.

이번 대회에서는 중등부 슈에트(Chouette)팀(원주대성중학교 소속), 고등부 아웃세일2(Outsail2)팀(순창고등학교 소속)이 치열한 경쟁을 뚫고 중·고등부 각 1등의 영예를 차지했다.

올해 현대차 청소년 모형자동차 대회에는 국내 최대 규모의 청소년 대상 과학 경진 대회라는 명성에 걸맞게 대회 참가자가 전년 대비 11% 증가한 중·고등학생 총 1646팀 5575명이 참가했다.

지난 3월 참가자 모집 후 1차 서류심사가 진행됐으며 서류심사 통과 팀을 대상으로 열린 6월 본선 대회를 통해 중·고등부 각 30팀이 결선 대회에 올랐다.

결선 대회는 중·고등부를 나눠 1박2일 일정으로 각각 진행됐으며, 참가자들은 각자 제작한 모형차로 내부 설계 및 디자인 발표, 주행 평가, 토너먼트 대회에 임했다.

아울러 현대차는 본선 대회를 통과한 중·고등부 각 30개 결선 진출팀을 대상으로 자동차 공학 및 디자인 관련 온·오프라인 사전 멘토링을 진행했다. 결선대회 진출 청소년들에게 자동차 관련 지식 전달 및 공학적 사고력 함양 기회를 제공했다.

제 7회 현대차 청소년 모형자동차 대회 결선대회에서 최종 1위를 차지한 우승팀 학생들과 지도 교사에게는 교육부 장관상 수여와 함께 영국에서 열리는 월드랠리챔피언십(WRC) 대회 관람 및 현대차가 후원하는 영국 테이트 모던 미술관의 현대 커미션 전시를 참관할 수 있는 해외 탐방의 기회를 제공한다.

이 밖에도 현대차는 결선 대회 기간 동안 대회 참가자 및 일반 관람객을 대상으로 현대자동차의 수소전기차 넥쏘(NEXO)의 자율주차 및 출차 기능을 시연함으로써 현대자동차의 친환경 기술 및 첨단 자율주행 기술력을 알렸다.

현대차 관계자는 “제 7회 현대자동차 청소년 모형자동차 대회를 진행하면서 참가 학생들의 뜨거운 열정과 한층 높아진 수준을 확인할 수 있었다”라며 “현대차는 향후에도 청소년들의 기대에 부응하기 위해 본 대회를 더욱 발전시키고 보다 많은 청소년들이 자동차 전문가의 꿈을 키워나갈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