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8년 09월 26일 19:09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한국태양광산업협회, 남북경협 태스크포스팀 꾸린다

1단계와 2단계로 나눠 경협업무 추진 예정

권영석 기자 (yskwon@ebn.co.kr)

등록 : 2018-07-05 15:38

▲ ⓒ[사진=한화큐셀]

한국태양광산업협회는 에너지 남북경협을 통해 평화와 번영의 새시대에 부응하고 태양광산업의 활로를 개척하기 위해 태스크포스팀(TFT)을 구성키로 했다고 5일 밝혔다.

협회는 참여의사를 밝힌 7개 회원사와 협회 사무국을 중심으로 TFT를 구성할 예정이다. TFT는 협회 정우식 상근부회장이 직접 팀장을 맡아 이끌어 갈 예정이다. 1단계와 2단계로 나눠 경협업무를 추진할 계획이다.

1단계에서는 경협사업에 필요한 기초조사와 제반 검토사항들을 다룰 예정이다.

내부적인 업무 프로토콜을 구성하고 관련된 제도나 사례들을 조사한 후 이를 바탕으로 남북 태양광 경협의 내용과 사업방향을 설정할 계획이다. 2단계에서는 사업모델을 구체화하고 컨소시엄을 구성하며 북측과의 실질적인 협의에 나설 방침이다.

출혈경쟁과 이로 인한 수익성 악화로 고전하고 있는 국내 태양광업계는 남북경협을 통해 새로운 도약의 계기를 마련코자 한다.

남북경협은 기회와 리스크가 상존하므로 이를 극복할 수 있는 체계적인 접근이 필요하다고 봤다.

이에 협회를 주축 창구로 해서 남북 양측의 이익에 부합하는 태양광 사업모델을 구성하고 추진할 계획이다.

한편 협회는 지난 3일 송영길 대통령 직속 북방경제협력위원회의 위원장을 초빙해 정부의 한반도 신경제구상과 신북방정책에 대해 강연을 들으며 남북경협과 관련된 간담회를 했다.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