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8년 10월 23일 17:49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정용진의 맥주' 데블스도어 5호점 코엑스점 오픈

유기농 아이스크림 쓰리트윈즈, 버거점 버거플랜트 동시 오픈
"서울 최대 복합쇼핑몰 코엑스에서 성공적 식음시설 운영"

윤병효 기자 (ybh4016@ebn.co.kr)

등록 : 2018-06-11 14:00

▲ 데블스도어 5호 코엑스점 입구.ⓒEBN

▲ 데블스도어 5호 코엑스점 내부.ⓒEBN

정용진의 맥주로 불리는 신세계푸드의 수제맥주집 데블스도어가 서울 코엑스에 5호점을 열었다.

11일 신세계푸드는 서울 코엑스 1층에 데블스도어를 비롯해 유기농 아이스크림점 쓰리트윈즈와 버거판매점 버거플랜트를 동시에 오픈했다고 밝혔다.

신세계푸드는 지난 4월부터 코엑스 컨벤션 센터의 케이터링을 운영해 오다 케이터링과의 시너지 효과를 내기 위해 전시동 1층에 약 1300㎡(400평) 규모의 초대형 외식매장 운영을 준비해왔다.

특히 코엑스가 트렌디한 직장인과 구매력이 높은 가족 단위의 고객들이 주로 찾는다는 점에 주목했다.

이에 신세계푸드가 운영 중인 외식매장 가운데 젊은 층이 선호하는 수제맥주 펍 데블스도어, 쓰리트윈즈와 지난해부터 개발해 온 신규 버거 브랜드 버거플랜트의 팝업 스토어의 문을 열었다.

데블스도어 코엑스점은 고유의 빈티지한 느낌은 살리면서 주류, 음식, 음악, 게임을 함께 즐길 수 있는 스포츠펍 콘셉트로 구성했다. 1000㎡(300평), 400석 규모의 웅장한 매장에 클럽 스타일의 조명과 DJ부스를 설치해 트렌디한 분위기에서 파티와 공연을 즐길 수 있도록 했다.

또한 중앙에 위치한 바 테이블 상단에는 대형 LED 스크린을 설치해 축구, 야구 중계를 관람할 수 있도록 하고 매장 곳곳에 셔플 보드, 비어 퐁, 다트 등을 설치해 게임을 즐길 수 있도록 했다.

주류는 데블스도어 대표 수제맥주 7종과 갓파더, 올드패션드 등 칵테일 9종 등 16종을 판매한다. 음식는 데블스도어에서 브런치를 즐기는 여성과 수제맥주와 함께 식사를 원하는 직장인들을 위해 피자, 스파게티, 스테이크를 강화했다.

데블스도어는 서울 센터럴시티점을 시작으로 부산 센텀시티점, 하남 스타필드점, 제주 신화월드점에 이어 이번에 코엑스점까지 총 5호점이 운영되고 있다.

데블스도어는 정용진 맥주로 불린다. 맥주 마니아로 알려진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이 아이디어를 내고 조선호텔에서 일했던 식음료 전문가들로 태스크포스(TF)를 구성해 시작한데서 나온 말이다.

▲ 쓰리트윈즈 서울 코엑스점.ⓒEBN

▲ 버거플랜트 서울 코엑스점.ⓒEBN
쓰리트윈즈는 고급 디저트 시장의 성장세에 따라 32석 규모의 프리미엄 아이스 디저트 카페로 변신했다.

미국에서 직수입한 쓰리트윈즈 유기농 아이스크림에 신세계푸드가 자체 생산한 베이커리, 음료 등을 접목한 팬케이크, 빙수, 쉐이크, 조각케이크 등 13종이 새롭게 출시됐다. 앞으로 확대될 쓰리트윈즈 매장의 플래그십 스토어로서 운영된다.

‘고객과 함께 만드는 버거 전문점’이라는 콘셉트로 팝업스토어를 오픈 한 버거플랜트에서는 4000~6000원대 합리적인 가격의 버거 세트와 샐러드를 판매한다.

100% 호주산 청정우 패티, 국내산 치킨 패티, 자체 개발한 프리미엄 스펀지 도우 버터 번 등 최상급 식재료를 지난 1년간 신세계푸드 본사 테스트 키친에서 수 천명의 소비자의 조사를 통해 찾아낸 직화 그릴 방식으로 주문과 동시에 만들어 고급스러은 버거 본연의 맛을 느끼게 한다.

또 모바일로 제품 및 매장 정보 확인, 주문, 결제 등을 미리 하는 모바일 오더 프로그램을 개발해 고객이 손쉽게 제품을 구입할 수 있도록 도입했다. 고객이 함께 만들어 간다는 콘셉트에 맞춰 레시피 또는 버거의 이름을 제안하는 ‘플랜트 어 트리(Plant a Tree)’ 프로모션도 진행한다.

매월 고객이 제안한 버거 2종을 출시해 판매수익의 일부는 제안자에게 제공하고, 재미있는 버거 이름을 제안한 고객에게는 상품을 제공해 적극적인 고객참여를 이끈다는 계획이다. 신세계푸드는 버거플랜트 코엑스 팝업스토어를 통해 올해 말 정식 론칭 할 버거플랜트에 대한 소비자들의 관심을 높이고 브랜드 완성도를 높여간다는 방침이다.

신세계푸드 관계자는 "연간 300만명이 찾는 서울지역 최대 복합쇼핑몰 코엑스에서 성공적인 식음시설 운영을 통해 신세계푸드의 역량을 한 단계 업그레이드 하는 것은 물론 인지도를 높일 계획"이라며 "프리미엄 케이터링과 새로운 컨셉의 외식 매장을 통해 국내 대표 복합 외식문화 공간으로 만들어 갈 것"이라고 설명했다.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