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8년 08월 17일 17:46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정용진 "불확실한 경제상황 문제…'기업가 정신' 당부"

김동연 경제부총리와 스타필드 하남서 간담회

구변경 기자 (bkkoo@ebn.co.kr)

등록 : 2018-06-08 17:31

▲ ⓒEBN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은 8일 "신세계그룹의 성장을 위해서뿐 아니라 우리나라 경제를 위해서도 기업 중심의 혁신성장이 절실하다"고 강조했다.

정 부회장은 이날 경기도 하남시 인근 복합쇼핑몰 '스타필드 하남'에서 열린 김동연 경제부총리와의 간담회에서 "불확실한 경제상황도 문제지만, 모바일 쇼핑과 해외 직구 시장의 빠른 성장, 1인 가구 증가 등 너무나 빠르게 변하고 있어서 항상 절박한 위기의식을 갖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상품, 서비스, 일하는 방식에서의 '전방위적인 혁신'과 모험을 두려워하지 않는 '기업가 정신'을 임직원에게 항상 당부하고 있다"고 부연했다.

정 부회장은 "중소 협력업체 임직원 모두가 같이 성장해야 할 동반자"라며 "저희와 협력업체의 성장뿐 아니라 사회의 소외계층까지 모두가 상생할 수 있는 새로운 사업모델과 기업 시스템 구축에 힘쓰겠다"고 강조했다.

정 부회장은 이날 간담회에 앞서 김 부총리 등 정부 관계자들과 스타필드 하남을 함께 둘러보며 유통시장 현황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정 부회장은 "스타필드 하남은 고객들에게 새롭고 혁신적인 경험을 제공하려는 고민의 산물"이라며 "스토리가 있는 콘텐츠와 가족·친구들이 즐겁게 함께 할 수 있는 공간을 통해 고객들에게 새로운 가치를 제공하려고 한다"고 소개했다.

이어 "신세계그룹은 협력업체의 성장뿐 아니라 우리사회의 소외계층까지 배려해 모두가 함께 상생할 수 있는 새로운 사업모델과 기업시스템 구축에 힘쓸 것"이라고 덧붙였다.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