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8년 10월 21일 16:46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쌍용양회, 올해는 영월주민 찾아 한방 의료봉사…9년째 지원

동국대 일산한방병원과 다양한 의료서비스
지난해 동해 이어 올해 영월, 양·한방 봉사

김지웅 기자 (jiwo6565@ebn.co.kr)

등록 : 2018-06-03 13:29

▲ 쌍용양회가 3일 동국대 일산한방병원과 함께 강원도 영월군 지역주민을 대상으로 한방 의료지원 봉사활동을 벌이고 있다.ⓒ쌍용양회

쌍용양회는 3일 동국대 일산한방병원과 함께 강원도 영월군 지역주민을 대상으로 한방 의료지원 봉사활동을 벌였다고 밝혔다.

쌍용양회 임직원과 동국대 일산한방병원 의료진으로 구성된 공동 의료봉사단은 영월군 한반도면에 위치한 쌍용리복지회관에 임시 진료소를 마련하고, 진료소를 찾은 주민들을 대상으로 의료서비스를 제공했다.

혈압 및 혈당검사를 비롯해 진맥과 1대일1 상담을 거쳐 증상에 맞는 침과 물리치료, 약 처방 등 양질의 한방 의료 봉사활동을 실시했다.

특히 평소 노인성 질환이 있었지만, 여러 가지 이유로 한방 진료를 접할 기회가 적었던 고령의 어르신들은 한의원 수준의 높은 한방 의료지원 서비스에 큰 만족감을 나타냈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봉사활동에는 6명의 한의사와 11명의 간호사 및 물리치료사 등 25명의 동국대 일산한방병원 의료진이 참여했으며, 쌍용양회는 진료를 받을 대상자 선정부터 진료소를 오가는 교통편의 제공, 그리고 원활한 진료를 위한 제반 활동을 지원했다.

쌍용양회는 2010년부터 매년 생산공장이 위치한 동해와 영월지역의 주민들을 대상으로 각각 양방과 한방 전문 의료기관과 연계해 의료봉사활동을 벌여왔다.

앞으로 의료지원 횟수와 대상 등을 넓혀 지원 대상을 더욱 확대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또한 지역주민 삶의 질을 높이고 지역사회와의 상생발전을 도모할 수 있는 다양한 사회공헌 프로그램의 운영도 늘려나갈 계획이다.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