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8년 10월 23일 14:52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코오롱글로벌, 3300억원 대구신암 1구역 재개발 수주

서호원 기자 (cydas2@ebn.co.kr)

등록 : 2018-06-01 15:11

코오롱글로벌은 3300억원 규모의 대구신암1구역 주택재개발정비사업 계약을 체결했다고 1일 공시했다.

이날 기준 코오롱글로벌의 올해 신규 수주액은 1조3490억원으로 올 초 전망공시를 통해 밝혔던 연간 목표치 2조 6000억원의 50%를 넘겼다.

지난해 연간 총 2조4800억원의 신규 수주를 기록했던 코오롱글로벌은 올초 경산 정평 공동주택 신축공사(도급금액 1408억원)를 시작으로 대구 상록 재개발정비사업, 부천 계수범박 재개발사업, 부산 초읍2구역 재개발사업 등 주택사업에서 신규 수주 호조세를 이어나가고 있다.

특히 5월에만 대구 신매동 복합시설 신축공사(도급금액 1424억원), 대구 신암 주택재개발정비사업(도급금액 3311억원) 등 약 4800억원의 공사계약을 체결했다.

백광제 교보증권 연구원은 "대구 지역은 아파트 분양시장이 호황을 누리고 있는 지역으로 신암1구역 재개발 사업 수주는 좋은 호재"라며 "코오롱글로벌의 수주활동이 눈에 띄게 좋아지고 있어 풍부한 수주잔고를 기반으로 향후 실적개선세가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편 코오롱글로벌은 올 초 2018년 영업실적전망 공시를 통해 예상 매출 3조7000억원, 예상 영업이익 1052억원을 제시했다.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