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8년 10월 23일 17:49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신한금융투자, 증권업계 최초 'Stop-limit 주문' 서비스 시작

박소희 기자 (shpark@ebn.co.kr)

등록 : 2018-05-30 18:22

신한금융투자는 증권업계 최초로 미국 주식 'Stop-limit 주문' 서비스를 시작하고 기념 이벤트도 진행한다고 30일 밝혔다.

'Stop-limit 주문(이하 '스탑 주문')' 서비스는 특정 가격에 도달할 때 매수·매도 주문이 실행되는 서비스다. 가령 현재가 100달러 주식을 보유한 고객이 90달러까지 하락할 때 매도(손절)하고 싶은 경우 스탑 매도 주문을 감지가 90달러로 미리 설정하면 주가가 90달러로 하락한 경우 매도 주문이 실행된다. 상·하한가 제한이 없는 미국시장에서 리스크를 관리하는 유용한 방법 중 하나로 미국 현지에서 사용되는 기능이다.

주문 방식은 기존 주문과 같다. 예약 주문도 가능하며 장중에는 주문 유형을 'Stop-limit' 주문으로 설정을 변경하면 된다. 유의할 점은 '매도 스탑' 주문 시 감지가는 현재가보다 낮게, '매수 스탑'은 현재가보다 높아야 하니 실시간 시세를 면밀히 확인해야 한다. 미국 주식 실시간 시세 확인, 주문 등 자세한 내용은 신한금융투자 PB 또는 24시간 365일 운영되는 나이트데스크를 통해 가능하다.

신한금융투자는 '스탑 주문' 서비스 오픈을 기념한 '해외주식 스탑 주문 넣고 꿀잠 자자' 이벤트도 29일까지 진행한다. '스탑 주문'을 넣은 고객을 대상으로 주문 후기 작성자, 15회 이상 '스탑 주문' 사용 고객 중 추첨으로 TEMPER 베개를 증정한다. 또 '스탑 주문' 주문을 넣은 고객 중 선착순 100명에게는 '꿀스틱'을 제공한다.

신한금융투자 윤병민 GBK사업부장은 "미국 주식시장은 한국 시간으로는 야간에 열리기에 급격한 주가 등락에 대응하기가 어려웠으나 '스탑 주문'으로 변동 리스크를 줄이게 됐다"며 "특히 이번 '스탑 주문' 기능은 고객의 요청으로 제작돼 의미 있으며 앞으로도 고객의 소리에 더욱 귀 기울이는 등 고객과 상생하는 금융투자회사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