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9년 06월 16일 15:04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노치 디자인 스마트폰 디스플레이, 20% 비싸"

풀 디스플레이 패널 대비 OLED 25%·TFT-LCD 20% 가격 상승

최다현 기자 (chdh0729@ebn.co.kr)

등록 : 2018-05-28 15:54

▲ ⓒ애플

노치 디자인을 적용한 스마트폰 디스플레이의 패널 제조비가 일반 패널 대비 20% 이상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28일 시장조사기관 IHS마킷의 'OLED 디스플레이 비용 모델 보고서'에 따르면 애플의 iPhone X에 사용된 것처럼 노치 디자인을 적용한 5.9인치 OLED 패널의 제조비는 29달러로 추정된다.

이는 삼성 갤럭시 S9의 5.8인치처럼 노치 디자인을 적용하지 않은 풀(full) 디스플레이 OLED 패널보다 25% 높은 비용이다.

TFT-LCD 패널에서도 비슷한 비용 차이가 난다. 6인치 노치 TFT-LCD 패널의 제조비는 19달러로 추정되는데 이는 노치 디자인을 적용하지 않은 비슷한 크기의 풀 디스플레이 LCD 패널보다 20% 높은 가격이다.

IHS마킷 디스플레이 소재 부문 수석연구원 김현진 박사는 "노치 커팅은 수율 감소를 동반해 제조비 상승으로 이어진다"며 "TFT-LCD의 경우 노치 디자인을 적용하면 제조비가 리지드 풀 스크린 OLED 수준까지 상승할 수 있고 노치 디자인을 적용한 OLED 패널 제조비는 상승폭이 이보다 큰 것처럼 보인다"고 설명했다.

특히 애플이 OLED 패널을 처음 적용한 iPhoneX의 분기별 출하량은 이전 모델들보다 낮은 수치를 기록한 이유로 값비싼 OLED 패널을 사용해 판매가가 높았다는 점을 지적했다. 김현진 박사는 "애플은 아직 완전한 제조비 최적화에는 이르지 못한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그럼에도 노치 디자인에는 OLED가 유리한 것으로 해석했다. 김 박사는 "결국 노치 OLED 패널의 제조비는 노치 TFT-LCD보다 더욱 급격하게 감소될 것"이라며 "OLED 디스플레이용 플라스틱 기판은 TFT-LCD에 사용되는 유리보다 잘 깨지지 않는 재질이기 때문에 이론적으로 노치 커팅이 용이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 ⓒIHS마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