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8년 10월 20일 15:47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현대차 ‘2018 쏘나타 뉴라이즈 택시’ 출시

2400cc 엔진급 허용 토크 확보한 신규 6단 자동변속기 적용
전후륜 브레이크 시스템 업그레이드 제동 성능 및 내구성 강화

이미현 기자 (mihyun0521@ebn.co.kr)

등록 : 2018-05-09 09:49

▲ 2018 쏘나타 뉴라이즈 택시ⓒ현대차

현대자동차는 내구성과 상품성을 강화한 ‘2018 쏘나타 뉴라이즈 택시’를 출시하고 판매에 돌입한다고 9일 밝혔다.

2018 쏘나타 뉴라이즈 택시는 강화된 변속기와 브레이크 시스템을 적용해 보다 안정적인 주행성능을 확보했다.

현대차는 2018 쏘나타 뉴라이즈 택시에 2400cc 엔진급 허용 토크를 확보한 신규6단 자동변속기를 적용해 장시간 다양한 주행환경에서 운행하는 택시 운전 고객들의 내구성 강화 니즈를 충족시켰다.

또 2018 쏘나타 뉴라이즈 택시는 브레이크 시스템을 기존 전륜 15인치에서 16인치로, 후륜 14인치에서 15인치로 업그레이드해 제동 성능을 향상시키는 것과 함께 브레이크 내구성도 강화했다.

이외에도 현대차는 주행중 후방영상 디스플레이(DRM) 기능을 적용해 주행 중 후방 안전 시야 확보를 강화했으며 기존에 함께 선택해야만 했던 운전석 통풍 열선시트와 전동조절시트를 개별 사양으로 분리해 고객이 필요한 사양만 골라서 선택할 수 있도록 했다.

현대차 관계자는 “택시 시장 고객 니즈를 분석한 결과 내구성과 제동 성능, 옵션 운영에 대한 개선 요구가 있었다”며 “핵심 파워트레인 내구성과 제동 성능, 실속형 사양 구성을 강화한 2018 쏘나타 뉴라이즈 택시로 국내 택시 시장을 지속적으로 선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가격은 △스타일(M/T) 1680만원 △스타일(A/T) 1855만원 △모던 2080만원 △프리미엄 2288만원이다.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