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9년 09월 20일 16:40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MG손보 김동주, 5주년 창립 '2년 연속 흑자달성 기대'

수익구조·경영지표 개선 노력 지난해 첫 '흑자'
김동주 "내년 2년 연속 흑자·지속 성장" 강조

김지성 기자 (lazyhand@ebn.co.kr)

등록 : 2018-05-04 15:00

▲ 3일 ‘MG손해보험 제5주년 창립기념식’에서 기념사를 낭독하는 김동주 대표이사의 모습ⓒMG손해보험
지난해 흑자 전환에 성공한 MG손해보험이 창립 5주년을 맞았다.

MG손보는 최근 '제5주년 창립기념식'을 개최했다고 4일 밝혔다. 김동주 대표이사가 수익성 개선, 매출 성장 등 눈부신 성과를 이뤄낸 임직원들을 격려했다. '지속 성장'을 다짐했다.

김 대표는 "올해 사업계획 목표를 반드시 달성해 2018년에도 흑자 행진을 이어가자"며 "혁신적 사고, 부서 간 협업을 통해 업무 개선 및 성과 제고에 최선을 다하자"고 말했다.

김 대표는 이어 "자부심을 느끼며 일할 수 있는 워라벨 기업문화를 스스로 만들고, '하면 된다'는 자신감을 바탕으로 지속 성장의 새 역사를 써내려가자"고 덧붙였다.

"지속 성장을 위해 2018년에도 2년 연속 흑자를 달성하고, '더 큰 미래, 더 큰 일터', 2020년 두배 성장의 비전을 실현하기 위해 전임직원이 혼신의 노력을 기울여달라"고도 말했다.

MG손보는 수익구조와 각종 경영지표 개선을 바탕으로 2017년에 창립 이래 최대 실적을 시현하며 수년만에 흑자전환에 성공했다. MG손보는 RBC비율 제고를 위한 자본확충 노력을 지속하고 있다. 올해에는 흑자경영 및 지분매각을 통해 자본확충에 성공할 것으로 기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