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8년 06월 22일 10:59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볼보자동차, 가정의 달 맞이 '어린이 교통안전 캠페인' 실시

서울시 내 어린이집과 유치원에 영유아용 안전조끼 배포

이혜미 기자 (ashley@ebn.co.kr)

등록 : 2018-05-03 17:11

▲ 서울 서대문구 연희동에 위치한 홍연 어린이집 어린이들이 볼보 안전조끼를 착용하고 횡단보도를 건너고 있다. ⓒ볼보차코리아

볼보자동차코리아가 가정의 달인 5월을 맞아 국내 어린이를 대상으로 안전조끼 착용을 생활화하기 위한 교통안전 캠페인을 실시한다고 3일 밝혔다.

국내 어린이 대상 사회공헌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진행되는 이번 캠페인은 영유아들의 야외활동 시 발생하는 교통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마련됐다. 예측이 어려운 행동패턴을 가진 어린이들에게 눈에 잘띄는 형광색 바탕에 반사띠가 부착된 안전조끼를 무료 배포한다. 볼보자동차코리아는 이를 통해 해마다 5000여건씩 발생하는 국내 6세 미만의 어린이 교통사고를 줄이는 데 일조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번 캠페인에는 유럽의 어린이 안전문화를 한국에 널리 소개하고자 하는 취지도 담겨있다. 노르웨이와 영국과 같은 유럽 국가에서는 안전조끼를 착용한 어린이를 잘 식별할 수 있도록 영유아의 야외 활동 시 형광조끼 및 반사용품의 착용을 의무화하고 있다.

볼보자동차가 제작한 안전조끼는 서울시내 4세~7세 어린이 약 2200여 명에게 무료 배포된다. 서울시 도시교통본부가 선정한 어린이집과 유치원 24곳에 2000여 개의 조끼를 이번달부터 순차 제공한다.

이 밖에도 지난해 볼보자동차코리아가 장애어린이 보조기구 및 재활치료비 지원사업 협약을 체결한 바 있는 비영리공익재단인 푸르메재단을 통해 서울시 장애아 전문 어린이집에도 200여개의 조끼가 배포될 예정이다.

이윤모 볼보자동차코리아 대표는 "사람과 안전을 최우선으로 한 북유럽의 브랜드로서 국내 어린이의 안전과 복지 증진에 지속적으로 힘쓰겠다"고 말했다.

한편 볼보자동차코리아는 다양한 방면에서 국내 어린이 대상 사회공헌 활동을 펼치고 있다. 작년 8월 스웨덴 유명 무용단 '지브라단스'를 초청해 전국의 소도시를 순회하며 3000명 이상의 어린이들을 위한 무료 문화예술 공연을 개최했으며 비영리공익재단인 푸르메재단과 장애 어린이 지원사업 협약을 체결해 치료 보조기구 및 치료비 기금 2억원을 전달한 바 있다.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