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8년 10월 20일 15:47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르노삼성차, 제주도서 SM3 Z.E. 2018년형 택시 보급

5월부터 전기택시 보급 가속페달 밟는다...올해 100대 목표

이미현 기자 (mihyun0521@ebn.co.kr)

등록 : 2018-05-03 09:38

▲ ⓒ르노삼성차

르노삼성자동차는 5월부터 제주특별자치도의 2018년 전기 택시 보급 사업에 참여해 준중형 세단 전기차 SM3 Z.E. 택시 100대 보급을 목표로 판매에 들어간다고 3일 밝혔다.

르노삼성은 이번 2018년 전기 택시 보급 사업을 통해 제주도 내 SM3 Z.E. 택시를 최대 250대까지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이를 위해 5월 한달간 SM3 Z.E. 택시를 출고하는 제주도 택시 사업자에게 300만원을 특별 지원한다.

이에 국고보조금 1200만원 및 제주도보조금 1100만원에 특별 프로모션까지 더해진 이번 기회를 이용하면 991만원(SE 모델·영세율 적용 기준)의 합리적인 비용으로 SM3 Z.E. 택시를 구매할 수 있다.

SM3 Z.E.는 현재 제주를 비롯 서울과 대구에서 영업용 택시로 운영되고 있다. 1회 충전 시 동급 준중형 전기차 중 가장 긴 213km의 주행거리에 다섯 명이 편안하게 탈 수 있는 중형차 수준의 넓은 공간까지 갖춰 꾸준히 택시 수요로 연결되고 있다.

여기에 SM3 Z.E.로 대표되는 전기 택시의 연료비는 LPG에 비해 50%, 소모품 교환 비용은 1/3 수준에 불과해 유지비 절감 효과가 있다.

전기 택시는 일반 전기차보다 1일 주행거리가 훨씬 길어 배출가스 저감 측면에서 더욱 효과적이다. 그래서 지차제에서도 도시 대기 환경 개선 목적과 지속가능한 이동수단으로서의 전기 택시에 더 주목하고 있다.

한편 르노삼성은 오는 6일까지 제주컨벤션센터에서 열리는 제5회 국제전기자동차엑스포에 참가해 르노삼성의 전략 모델인 SM3 Z.E.와 트위지를 전시한다.

르노삼성은 이번 엑스포를 통해 자사 전기차의 우수한 상품성을 적극 알리고, 이를 통해 국내 EV 트랜드 리더로서의 입지를 더욱 강화한다는 계획이다.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