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8년 07월 18일 11:08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미래에셋대우-모건스탠리, 바디프랜드 상장 대표주관사 선정

상장예비심사신청 등 향후 일정 협의 본격 착수

박소희 기자 (shpark@ebn.co.kr)

등록 : 2018-05-02 16:42

미래에셋대우는 2일 헬스케어그룹 바디프랜드의 상장 대표주관사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미래에셋대우는 공동 대표주관사로 선정된 모건스탠리와 함께 바디프랜드의 상장예비심사신청 등 향후 일정에 대한 협의에 본격적으로 착수할 예정이다.

바디프랜드는 '건강을 디자인하다'라는 철학으로 창립한 헬스케어 기업이다. 독보적 시장지배력을 갖춘 안마의자를 비롯, 이태리산 100% 천연 라텍스 침대 '라클라우드', 자가교체형 필터시스템을 적용한 직수형 정수기 'W정수기' 등 다양한 프리미엄 헬스케어 제품으로 시장을 넓혀 왔다.

2017년 연결 재무제표(IFRS) 기준 매출액은 4130억원, 영업이익 834억원을 달성했고 영업이익의 경우 전년 대비 30% 성장했다.

바디프랜드의 성장성은 연구개발(R&D)과 디자인 혁신에 있다. 기술 분야 성과는 1000여개가 넘는 지적재산권으로도 확인할 수 있으며 현직 양∙한방 전문의들로 구성된 메디컬 R&D센터는 바디프랜드 연구개발의 핵심 조직이다. 안마의자의 효능∙효과를 임상으로 입증하고 있으며 브레인마사지(특허출원), 숙취해소·소화촉진 프로그램(특허)과 같은 메디컬 기능을 갖춘 마사지 프로그램을 개발, 제품에 적용하면서 또 다른 혁신을 준비하고 있다.

또 혁신적인 디자인을 통해 '레드 닷 어워드(Red dot Award)', 독일 'iF 디자인 어워드' 등 세계 3대 디자인 어워드를 수상했다. 디즈니 마블사와 함께 손잡고 선보인 허그체어 시리즈(아이언맨, 캡틴아메리카 등)와 오는 5월말 세계 최초로 공개할 '람보르기니 마사지체어' 등이 있다.

바디프랜드 박상현 대표이사는 "대표주관사 선정 후 본격적인 IPO 절차에 돌입해 글로벌 넘버원 헬스케어 기업으로 성장하는 계기로 삼겠다"고 말했다.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