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8년 08월 19일 10:30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코웨이 "스마트 환경가전 청년 사업가 육성"

약 30 여개 스마트 환경가전·뷰티 관련 청년 창업 팀 참여
Wi School 대표 멘토 이해선 코웨이 대표이사 환영사 전해

김나리 기자 (nari34@ebn.co.kr)

등록 : 2018-04-30 13:28


코웨이는 최근 서울시 중구에 위치한 코웨이 본사에서 청년들의 성공적인 창업을 지원하는 공유가치창출 프로그램인 코웨이 Wi School(위 스쿨) 3기 발대식을 가졌다고 30일 밝혔다.

발대식에는 이해선 코웨이 대표이사의 환영 인사와 조성주 카이스트 교수의 강연도 함께 진행됐다.

코웨이 Wi School은 창업을 준비하는 청년들에게 기업이 보유한 사업 노하우 및 경험을 전수하고 창업에 필요한 교육을 제공하기 위한 목적으로 지난 2016년부터 시작해 국내 대표 청년 창업 지원 프로그램으로 자리매김했다.

이번 Wi School 3기는 선발된 약 30여 개 청년 창업 팀이 참여하며 환경가전 및 뷰티와 IoT·AI기술을 연계한 창업 아이템 공모전과 창업 전문가들의 교육, 대표 멘토 이해선 코웨이 대표이사를 포함한 코웨이 임직원들의 전문적인 멘토링으로 운영된다.

오는 7월 21일에는 청년 창업가들이 약 3개월 동안 발전시켜 온 비즈니스 아이템 발표와 함께 심사를 통해 우수자들에게 시상금을 수여한다.

이해선 코웨이 대표이사는 "창업은 제대로 체계적으로 배우고 시작해야 실패 확률을 줄일 수 있다"며 "코웨이 Wi School은 회사가 가진 역량과 노하우를 청년들에게 나눠 성공적인 창업을 돕는 역할을 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청년들의 참신한 아이디어가 성공적인 창업과 성장으로 이어지도록 실전 경험을 바탕으로 한 실효성 있는 프로그램 마련에 힘쓰고 있다"며 "Wi School 3기에서도 대한민국 미래를 이끌어 나갈 청년 창업가들이 많이 육성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조성주 카이스트 교수는 린 스타트업으로 기술 창업 시작하기라는 주제로 강연을 진행해 예비 청년 창업자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었다.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