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8년 08월 19일 19:21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코스콤, 저소득 아동 코딩교육 지원

올해 영등포구 내 6개 지역아동센터 초등학생 120명 대상으로 진행

박소희 기자 (shpark@ebn.co.kr)

등록 : 2018-04-12 17:32

▲ 코스콤이 취약계층 교육격차 해소를 위해 코딩교육 지원에 나섰다. 코스콤 정지석 사장(오른쪽에서 네번째)은 12일 서울 종로구에 위치한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을 찾아 영등포지역 저소득가정 아동 120명에게 코딩교육사업 지원금을 전달했다. 사진은 이제훈 초록우산어린이재단 회장(왼쪽에서 네번째)과 박민자 선유지역아동센터장(맨 가운데). ⓒ코스콤

코스콤은 12일 서울 종로구에 위치한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을 찾아 저소득 가정 아동들을 위한 코딩교육 지원금을 전달했다.

소프트웨어(SW) 교육 의무화에 따라 취약계층 교육격차 해소를 위해 코스콤이 지난해부터 후원해 오고 있는 코딩교육사업은 올해 영등포구 내 6개 지역아동센터 초등학생 120명을 대상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코스콤은 스마트로봇과 프로그래밍 언어 '스크래치', 소프트웨어 학습 플랫폼 '엔트리' 등 다양한 교보재를 활용하는 코딩교육프로그램 교육비를 지원한다.

정지석 코스콤 사장은 이날 후원금 전달식에서 "IT기업으로서 아이들에게 유익하고 재미있는 코딩교육을 지원할 수 있게돼 매우 뜻깊게 생각한다"며 "비싼 비용으로 코딩교육 수강이 어려운 아이들에게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