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9년 05월 24일 17:48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삼성전자-샘표, 식문화 발전 맞손…"주방가전 개발 업그레이드"

'샘표 우리맛 공간'에 삼성 주방가전 비치
럭셔리 가전 '데이코' 국내 도입 계획 밝혀

최다현 기자 (chdh0729@ebn.co.kr)

등록 : 2018-04-11 10:00

삼성전자가 샘표가 11일 서울 중구 충무로에 위치한 '샘표 우리맛 공간'에서 양사의 협업 계획을 발표하고 삼성 빌트인 가전사업에 대한 비전을 제시했다.

이날 행사에는 박진선 샘표 대표이사와 김현석 삼성전자 대표이사가 참석했다.

이번 협업은 가전 혁신 기술을 보유한 삼성전자와 우리맛 연구에 있어 역사와 전통을 자랑하는 샘표가 '더욱 쉽고, 맛있고, 건강한' 식문화 확산이 필요하다는 데 공감대를 형성하면서 성사됐다.

이에 따라 샘표 우리맛 공간은 삼성전자의 혁신 제품들로 탈바꿈했으며 양사는 앞으로 이 공간에서 다양한 강좌나 워크샵을 진행하고 식품·요리 관련 다양한 지식과 경험을 모아 식문화 발전을 위한 콘텐츠를 발굴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샘표 우리맛 공간에는 △IoT 기능을 탑재한 패밀리허브 냉장고 △상냉장·하냉동(Bottom-Mounted Freezer) 타입 빌트인 냉장고 △인덕션 전기레인지 △'워터월' 기능이 적용된 식기세척기 △빌트인 오븐 등 셰프컬렉션 라인업 △식재료별 전문 보관에 최적화된 김치플러스 △직화 오븐 등 프리미엄 주방가전 제품들이 설치됐다.

또한 삼성전자는 소비자들이 더욱 쉽고 건강하게 요리할 수 있도록 양사가 발굴한 아이디어를 가전 제품 개발에 적극 반영할 예정이다.

박진선 대표이사는 "샘표가 그 동안 연구해 온 우리맛에 대한 지식과 영감이 소비자 중심 혁신을 해 온 삼성전자와의 협업을 통해 우리 식문화 발전에 한층 더 기여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김현석 사장도 "이번 샘표와의 협업은 삼성전자가 이종산업인 식품 업체와 뜻을 모아 더 의미가 크다"며 "우리맛 연구를 꾸준히 진행해온 샘표와 손잡고 식문화 발전을 선도하는 한편 국내 소비자들을 위한 주방가전 개발에 힘쓰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더불어 삼성전자는 지난 2016년 인수한 미국 럭셔리 주방가전 브랜드 '데이코'를 국내 도입할 계획을 밝혔다.

삼성전자는 차별화된 라인업을 기반으로 한국뿐 아니라 시장 규모가 큰 미국·유럽 지역에서 전문 유통, 프리미엄 주방 가구 업체 등과 협업을 확대하고 주요 주방가전 전시회 참가를 통해 빌트인 시장에서의 위상을 지속 강화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