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8년 12월 18일 17:43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현대백화점도 퇴근 시간 30분 앞당긴다

백화점 전 점포 직원 오후 7시 30분 퇴근
주 40시간 근로제 준수 목적

구변경 기자 (bkkoo@ebn.co.kr)

등록 : 2018-04-09 18:22

▲ ⓒ
현대백화점이 점포 퇴근 시간을 30분 앞당긴다.

현대백화점은 백화점 전 점포 직원들을 대상으로 오후 7시 30분에 퇴근하는 제도를 6월 말까지 시범적으로 운영할 계획이라고 9일 밝혔다. 오후 7시 30분부터 8시까지는 팀장 1명, 층별 1명 등 점포별로 약 10명의 직원이 교대로 근무한다.

시범 운영 뒤 필요한 부분을 보완해 7월 1일부터 공식 운영에 나설 예정이다.

현대백화점 관계자는 "법정 근로시간인 주 40시간 근로제를 준수하고, 초과근무를 최소화해 직원들의 일·가정 양립을 지원하고자 이번 제도를 도입하게 됐다"며 "본사 직원들은 이미 오후 6시에 퇴근하는 등 주 40시간 근로제를 적용받아 제외됐다"고 설명했다.

앞서 신세계는 올해부터 주당 근로시간을 대기업 최초로 35시간으로 단축하면서 이마트와 신세계백화점 등 주요 매장의 영업시간을 순차적으로 1시간씩 줄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