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8년 09월 25일 10:01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현대백화점, 킨텍스점 식품관 리뉴얼

리뉴얼 전보다 영업면적 2.5배 커져
고객 취향 반영한 'DIY 샐러드바' 첫 선

구변경 기자 (bkkoo@ebn.co.kr)

등록 : 2018-04-05 17:58

▲ [사진=현대백화점그룹]
현대백화점 킨텍스점 식품관이 1700평(5619㎡) 규모의 식품 전문매장으로 거듭난다.

현대백화점은 오는 6일 킨텍스점에 프리미엄 수퍼마켓 '현대식품관'(영업면적 3636㎡)을 오픈한다고 5일 밝혔다.

이번 리뉴얼에 따라 킨텍스점 식품관은 기존 면적(2314㎡) 대비 약 2.5배 가량 커지게 됐다. 앞서 킨텍스점은 지난 1월 1983㎡(약 600평) 규모의 F&B 매장을 리뉴얼해 오픈한 바 있다.

이번에 새로 오픈하게 되는 킨텍스점 현대식품관에는 50여 종의 샐러드 관련 상품을 한 데 모은 'DIY 샐러드 코너'가 처음으로 선보인다. 고객들이 취향에 맞는 샐러드를 직접 만들 수 있도록 한 것이 특징이다.

또한 유명 맛집과 셰프의 레시피를 활용한 미트델리 코너 '별미육찬', 즉석 도정미·참기름·천연조미료 등 전통식품 전문 코너 '느린마을 방앗간', 도심 속 식물 농장 콘셉트의 프리미엄 야채 코너 '버티컬팜' 등 11개 특화 코너도 마련했다.

고객들의 쇼핑 편의를 위한 다양한 서비스도 선보인다. 조용히 혼자 쇼핑하길 원하는 고객에게 최소한의 응대만 제공하는 '빨간 장바구니 서비스'와 생식품 냉장 보관이 가능한 '무인물품 보관소' 등을 새로 도입한다.

현대백화점 킨텍스점은 식품관 리뉴얼 오픈을 기념해 오는 6일부터 15일까지 사과·굴비·불고기 등 생식품을 포함한 인기 생필품 20여 종을 50% 할인해 판매한다. 행사 기간 15만원 이상 구매 고객에게 장바구니를 무료로 증정하고, 30만원 이상 구매시 금액대별(30만·60만·100만원)로 5% 현대백화점 상품권을 제공한다.

유지훈 현대백화점 킨텍스점 식품팀장은 "식품관은 상권 내에 핵심 고객들이 가장 자주 찾는 매장으로, 연계구매율이 높은 대표적인 집객 MD로 꼽힌다"며 "현대식품관의 프리미엄 이미지에 우수한 상품력을 앞세워 차별화된 쇼핑 경험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