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8년 05월 28일 14:22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포토] LG전자 "창원 스타일러 생산라인, 2배 더 바빠요"

권영석 기자 (yskwon@ebn.co.kr)

등록 : 2018-03-25 10:00


LG전자 직원들이 경남 창원에 위치한 창원2사업장에서 트롬 스타일러를 생산하고 있다.[사진제공=LG전자]

25일 LG전자에 따르면 미세먼지, 황사, 꽃가루 등이 심해지는 계절이 다가오면서 경상남도 창원에 위치한 스타일러 생산라인이 더 바쁘게 돌아가고 있다.

매일 입는 교복, 양복 등을 항상 깨끗하고 쾌적하게 입을 수 있도록 해주는 신개념 의류관리기기 '트롬 스타일러'의 주문량이 많아서다. 올해 들어 LG전자가 창원공장에서 생산한 스타일러는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두 배 가까이 늘었다.

LG전자가 지난해 말 선보인 '트롬 스타일러 플러스'도 고객들로부터 반응이 좋다. 이 제품은 최대 6벌까지 한번에 관리할 수 있어 여러 옷을 한 번에 관리하거나 가족수가 많은 경우에 특히 유용하다.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