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9년 11월 13일 16:30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MG손보, 헬스케어 강화한 ‘건강명의 암보험’ 눈길

‘진단·입원’ 암 치료 전단계 보장
‘방문간호’ 1대1 헬스케어 제공

PR 기자 ()

등록 : 2018-03-21 09:09


MG손해보험의 ‘건강명의 암보험’이 암의 모든 치료 단계를 맞춤 보장하고 헬스케어 특화서비스 제공하면서 주목받고 있다.

이 상품은 암 진단 후 치료비 부담을 줄일 수 있도록 진단부터 입원, 수술, 간병, 검진까지 암 치료 전단계를 빠짐없이 보장한다. 일반암, 특정암, 고액암, 소액암 등 모든 암을 폭넓게 보장할 뿐 아니라 암간병자금과 암재발검진자금(소액암 제외)도 지급해 후속관리도 강화했다.

필요한 시기에 필요한 만큼 가입하는 복층식 설계로 경제활동이 왕성한 기간에는 더 큰 보장을 받을 수 있으며, 비갱신형과 갱신형 담보를 마련해 다양한 고객 니즈를 충족했다.

또 암 진단 확정 시 또는 상해80%, 질병80% 이상 후유장해 시 차회 이후 보험료 납입을 면제해 준다(단, 기타피부암, 갑상선암, 제자리암, 경계성종양 제외). 15세부터 65세까지 가입 가능하며 최대 110세까지 보장한다.

차별화된 헬스케어 서비스도 제공한다. 암과 중병(심장, 뇌혈관) 예방관리부터 진료, 입원, 수술에 이르기까지 헬스케어 전문가가 직접 찾아가고 챙겨주는 1대1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진료-검사-결과-수술’ 모든 일정을 당일 해결해주고, 주요 종합병원 진료예약, 병원 간 응급 이송 앰뷸런스 지원, 전문간호사 상시 상담 등을 제공한다.

MG손보 관계자는 “의료기술 발달 및 고급화로 암 생존율이 급격히 증가했으나, 고액 치료비 부담으로 진료 포기 또한 늘고 있다”며 “이 상품은 암 진단 후 경제적 부담 없이 생존치료에만 집중할 수 있도록 돕는 효자상품”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