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8년 06월 22일 19:49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유창근 사장, 신입사원에 "한국해운 대표 일꾼으로 성장해 달라"

현대상선, 신입사원 사령장 수여식 개최
21일부터 현업부서 배치

황준익 기자 (plusik@ebn.co.kr)

등록 : 2018-02-22 09:30

▲ 현대상선은 지난 21일 연지동 사옥에서 신입사원 사령장 수여식을 개최했다. 유창근 사장(앞줄 좌측 5번째) 등 현대상선 임원과 신입사원들.ⓒ현대상선
현대상선이 지난 21일 서울 연지동 사옥에서 올해 신입사원 24명을 대상으로 '사령장 수여식'을 개최했다.

유창근 사장은 직접 신입사원들에게 사령장을 수여하며 "대한민국 해운을 대표하는 일꾼으로 성장하길 바란다"고 격려했다.

현대상선 임원 전원이 참석해 신입사원을 위한 환영의 시간도 진행됐다.

신입사원들은 지난 3주간 해운 실무교육, 각 사업별 및 팀별 소개, 선배와의 대화, 직장예절 특강, 동호회 안내 등 입문교육을 마친 후 21일부터 현업부서에 배치됐다.

신입사원 대표 하지윤씨는 "'절차탁마(切磋琢磨)'의 자세로 현대상선에서 사명감을 가지고 제3의 장보고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