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8년 09월 26일 02:38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혼다코리아, '녹 발생' 차량에 190만원 상당 특별 서비스 제공

CR-V·어코드 등 녹 제거 및 방청 서비스 제공

이혜미 기자 (ashley@ebn.co.kr)

등록 : 2018-02-12 18:02

▲ 혼다 CR-V. ⓒ혼다코리아

혼다코리아가 지난해 8월부터 논란이 된 '녹 발생' 차량에 대한 공식 사과와 함께 서비스 대책을 발표했다.

12일 혼다코리아는 "신차에 녹이 발생한 것으로 인해 차량의 기능과 안전성에 하자가 있는 것이 아닌가 하는 오해를 불러 일으켜 고객님들께 막연한 불안감을 드린 점 진심으로 사과 드린다"며 "17년식 CR-V 고객뿐 아니라 등록 후 3년이내 고객까지 확대해 대 고객 특별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에 따라 혼다코리아는 총 250억원 규모의 특별 사후정비(AS) 서비스를 제공한다.

먼저 2017년식 CR-V, 어코드 2.4/3.5, 시빅을 구매한 고객에게 △녹제거 및 방청서비스 △일반보증 2년 연장 쿠폰, 오일교환 2회, 필터교환 1회 제공 △위로 지원금 현금 60만원 등 약 190만원 상당의 혜택을 준다.

이 외에도 CR-V, 어코드, 시빅, 오딧세이, 파일럿, HR-V, 어코드 하이브리드의 2014~2017년식(모델별로 상이) 모델에 대해서도 120만원 상당의 혜택을 제공한다.

다만 혼다코리아는 근본적으로 녹은 제품 하자가 아니라는 점을 분명히 했다. 혼다코리아는 "표면에 발생한 녹이 차량의 안전, 기능 및 성능에 영향을 미치지 않는다"면서 한국소비자원의 하자 결정을 받아들일 수 없다는 입장을 밝혔다.

이어 "부품 제조 공정에서 사용하고 있는 프레스오일의 종류에 따라 녹 발생의 시기나 양상에 차이가 있는 것이 확인됐다"며 "해상 운송 등의 조사는 계속 진행 중"이라고 설명했다.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