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8년 05월 20일 20:58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차바이오텍, 피부 노화 예방·재생 관여 줄기세포 배양액 특허 취득

탯줄 유래 줄기세포서 재생·노화 방지 탁월 피부조직세포 배양액 조성

최은화 기자 (acacia@ebn.co.kr)

등록 : 2018-02-12 14:30

▲ 국내 최대의 줄기세포 치료제 파이프라인을 보유한 차바이오텍은 12일 '피부줄기세포 배양액을 포함하는 피부 노화억제 조성물 및 이의 용도'에 관한 국내 특허를 취득했다. 사진=픽사베이

국내 최대의 줄기세포 치료제 파이프라인을 보유한 차바이오텍은 12일 '피부줄기세포 배양액을 포함하는 피부 노화억제 조성물 및 이의 용도'에 관한 국내 특허를 취득했다.

이번 특허 취득은 탯줄 또는 태반 유래 줄기세포를 피부조직세포로 분화시켜 배양액을 만드는 기술의 용도에 관한 것이다. 특허 기술을 적용해 만든 배양액은 기존 줄기세포 배양액에 비해 사이토카인과 성장인자, 단백질 성분 등 피부 재생과 노화 방지에 탁월한 효과를 보이는 물질이 상대적으로 높은 비율로 함유됐다. 유용한 신규 성분들도 다수 존재하는 것이 확인됐다.

이 배양액은 항산화 활성도 및 콜라겐 발현에 대한 분석 결과 주름 개건과 피부탄력 향상, 색소침착 개선, 피부 조직의 형성과 재생 촉진에 뛰어난 효과가 있는 것으로 확인돼 미용 제품 등에 활용도가 높을 전망이다.

유지민 차바이오텍 박사는 "탯줄이나 태반 유래 중간엽 줄기세포를 그대로 배양액으로 만들었던 기존 방식에 비해 이번에 특허를 취득한 기술은 중간엽 줄기세포를 피부조직세포로 분화해 피부 재생에 특화된 배양액을 만들었다는 데에 큰 의의가 있다"고 말했다.

이어 "향후 이 분화 배양액에서 나온 피부 재생과 노화에 관한 물질들에 대해서도 순차적으로 특허 등록이 이뤄질 것"이며 "연구 진척에 따라 치료 물질 개발에도 큰 전기를 마련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강조했다.

이번 특허에 따른 권리는 차바이오텍과 관계사인 차바이오F&C가 각각 50%씩 소유하고 있다. 차바이오F&C에서는 이번 특허 기술이 접목된 피부조직줄기세포 배양액을 화장품으로 만들어 올해 봄에 선보일 계획이다.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