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8년 10월 22일 17:46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LG전자, 겨울여행객 위해 청량리역 'V30 체험존' 설치

가벼운 디자인·크리스탈 클리어 렌즈 기능 등 소개

최다현 기자 (chdh0729@ebn.co.kr)

등록 : 2018-02-11 10:26

▲ ⓒLG전자

LG전자는 11일 서울 청량리역에 64㎡ 규모의 LG V30 체험존을 설치하고 기차 여행객들에게 프리미엄 스마트폰 'LG V30' 알리기에 나섰다.

25일까지 운영하는 이번 체험존에서 설 연휴, 방학 등을 이용해 고즈넉한 설경(雪景)과 역동적인 겨울 축제를 사진으로 남기고 싶어하는 여행객들을 사로잡는다.

체험존에서는 △6인치 대 스마트폰 중 가장 얇고 가벼운 디자인 △영화처럼 촬영할 수 있는 시네 비디오 △눈에 보이는 대로 자연스러운 저왜곡 광각카메라 △스마트폰 결제 서비스 LG 페이 등 다양한 체험이 가능하다. 특히 LG전자는 겨울여행의 추억을 잘 담을 수 있도록 차별화된 카메라 기능과 사진 촬영시 알아두면 좋은 팁을 중점적으로 소개한다.

LG V30는 스마트폰 중 처음으로 카메라에 글라스 소재의 크리스탈 클리어 렌즈를 적용했다. 이 렌즈는 기존 플라스틱 렌즈보다 빛 투과율이 높아 피사체의 디테일까지 더욱 선명하게 촬영할 수 있으며, 보다 정확한 색감과 사실적인 질감을 표현해 준다.

화면 가장자리 왜곡을 줄인 저왜곡 광각 렌즈는 사람 시야각과 비슷한 120도 화각으로 자연스러운 풍경을 촬영할 수 있게 한다.

또 LG전자는 겨울 풍경을 담고 싶어하는 고객들이 많아지면서 블로그와 페이스북 등 SNS에서 LG V30로 누구나 손쉽게 전문 사진가처럼 사진을 찍을 수 있는 방법을 알리고 있다.

LG전자 안병덕 모바일마케팅담당은 "정갈함과 역동성을 느낄 수 있는 겨울 여행에서 누구나 손쉽게 전문가처럼 찍을 수 있는 LG V30의 강점을 적극 알릴 것"이라고 말했다.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