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8년 07월 21일 12:52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CES 2018] 코웨이, 정재승 교수와 뇌파 이용 수면 케어 연구

뇌파 측정 수면 단계 분석 및 개인 맞춤 수면 솔루션 개발
"기술 연구·융합 통해 소비자에 새로운 경험·가치 전달"

김나리 기자 (nari34@ebn.co.kr)

등록 : 2018-01-10 16:09


코웨이는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개최된 2018 CES 코웨이 부스에서 정재승 KAIST 바이오 및 뇌공학과 교수와 '뇌파를 이용한 수면 개선 연구'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업무 협약은 코웨이 매트리스 맞춤 케어 렌탈 비즈니스의 수면 케어 솔루션 역량을 강화하기 위한 목적으로 체결됐다. 업무 협약 체결식에는 이해선 코웨이 대표이사와 정재승 KAIST 교수가 참석했다.

이번 업무 협약으로 코웨이와 정재승 교수는 뇌파를 이용한 수면 단계 분석 및 개인 별 최적화된 수면 솔루션을 공동 개발해나갈 계획이다.

코웨이는 지난 2011년부터 국내 최초 매트리스 맞춤 케어 렌탈 비즈니스를 시작하며 사용자들의 올바른 수면 습관 형성을 통한 최적의 숙면 솔루션을 제공하기 위한 연구를 지속해 오고 있다. 특히 지난 2016년부터 3년 연속 CES에 참가해 매트리스에 사물인터넷을 연계한 스마트 베드 시스템을 선보이며 큰 주목을 받아오고 있다.

정재승 KAIST 교수는 뇌-기계 인터페이스(Brain-Machine Interface), 뇌 기반 인공지능 연구(Brain inspired AI) 전문가로 바이오 및 뇌 공학 분야에서 세계적인 연구성과를 내고 있으며 2009년 다보스 포럼 차세대 글로벌 리더로 선정된 인물이다.

이해선 코웨이 대표이사는 "뇌 분야 최고 권위자와의 산학협력을 통해 불규칙한 수면으로 고통 받고 있는 현대인들에게 수면 케어 솔루션을 제시할 수 있을 것"이라며 "앞으로도 다방면의 기술 연구 및 융합을 통해 소비자들에게 새로운 경험과 가치를 전달할 것"이라고 말했다.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