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9년 11월 12일 11:12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신동빈 롯데 회장, 인니 국가개발기획 장관과 투자확대 논의

"가장 큰 발전 가능성 가진 나라는 인도네시아…투자 확대"
롯데, 인도네시아에 총 12억 달러 투자 등 전략적 투자 속도

구변경 기자 (bkkoo@ebn.co.kr)

등록 : 2017-11-28 15:26

▲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은 28일 서울 롯데월드타워에서 밤방 브로조네고로 인도네시아 국가개발기획부 장관을 만나 양국 간 투자 확대 및 지원방안을 등을 논의했다. [사진=롯데그룹]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은 28일 서울 잠실 롯데월드타워에서 한-아세안센터 초청으로 방한 중인 밤방 브로조네고로 인도네시아 국가개발기획부 장관을 만나 사업 현안과 투자 증진 문제를 논의했다.

한-인도네시아동반자협의회 경제계 의장이기도 한 신 회장은 "최근 문재인 대통령이 발표한 '신남방정책'으로 많은 한국 기업들이 아세안으로 주요 투자처를 옮길 생각을 하고 있다"며 "아세안 국가 중 가장 큰 시장과 발전 가능성을 가진 나라는 인도네시아"라고 말했다.

또 "양국 경제인들의 교류를 활성화하고 한국 기업들이 인도네시아에 투자를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이날 면담에는 황각규 롯데지주 사장과 우리은행, 하나금융, 삼탄 등 인도네시아에 진출한 동반자협의회 회원사 관계자들도 자리했다.

롯데는 인도네시아에 총 12억 달러를 투자했으며, 유통, 화학, 관광 등 부문에서 12개 사를 운영해왔다. 현지에서 8000여 명의 고용도 창출했다.

지난 10월에는 현지 최대 그룹인 살림그룹과 합작으로 전자상거래 시장에도 진출했다. 대규모 유화단지 건설도 검토 중이다.

신 회장은 이달 초 자카르타를 방문해 현지 사업장을 돌아보고 파트너사들을 만나 협업 강화 방안을 논의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