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20년 04월 04일 14:31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신동빈 롯데 회장, 2146억원 상당 롯데쇼핑 100만여주 처분

신동빈, 롯데쇼핑 지분율 기존 13.46%→9.89% 낮아져
"순환출자 해소·소송 등에 필요한 자금 마련 목적"

구변경 기자 (bkkoo@ebn.co.kr)

등록 : 2017-11-21 18:37

▲ ⓒ데일리안
롯데쇼핑은 신동빈 회장이 보유중이던 자사 주식 100만2883주를 처분했다고 21일 공시했다.

주당 처분 금액은 21만4000원으로 총 처분 금액은 2146억원 가량이다.

이에 따라 신 회장의 롯데쇼핑 지분율은 기존 13.46%에서 9.89%로 떨어졌다.

또 신 회장과 특별관계자 13명이 보유한 롯데쇼핑 지분율도 기존 64.01%에서 60.45%로 떨어졌다.

신 회장의 이같은 롯데쇼핑 지분 매각은 한일 롯데 경영권 강화와 향후 재판 과정에서 소요되는 비용 등으로 활용할 가능성이 있는 것으로 보는 시각도 우세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