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8년 02월 22일 17:45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이건희 삼성 회장, 세계 부호 37위…작년보다 49계단 '상승'

지난해 86위에 이름 올려…올해 49계단 상승한 37위 기록
블룸버그 집계 순재산가치 24조4000억원…아시아 부호 중 8위

이형선 기자 (leehy302@ebn.co.kr)

등록 : 2017-11-19 12:02

▲ 이건희 삼성 회장.ⓒ연합뉴스

이건희 삼성그룹 회장이 주가 상승 덕에 전세계 부호 37위에 이름을 올렸다.

19일 미국 블룸버그의 억만장자 지수에 따르면 이 회장의 순재산은 지난 17일(현지시간) 기준 222억 달러(약 24조4089억 원)로 전 세계 부호 가운데 37위를 기록했다.

작년 초 세계 86위였던 이 회장의 재산 순위는 올해 들어 60위권으로 뛰어올랐으며 지난 7월 50위권에 진입한 이후로도 상승세를 유지했다.

올해 들어 이 회장의 순재산은 80억 달러(8조7960억 원) 급증해 증가율이 56.8%에 달했다.

이 회장의 재산이 급증한 것은 삼성전자의 주가가 작년말 180만 원 선에서 17일 279만 원 선으로 55%가량 급등한 데 따른 것이다.

그의 재산은 삼성전자 보통주가 155억 달러로 가장 많으며 △삼성생명보험 51억 달러 △현금·기타자산 8억5000만 달러 △삼성물산 6억9590만 달러 등이다.

아시아·태평양 지역 부호 중에서는 이 회장이 8위를 기록해 한국 기업가 중 유일하게 10위권에 속했다.

서경배 아모레퍼시픽그룹 회장이 81억 달러로 14억 달러(20.1%) 증가해 아태 지역 52위를 기록했으며 이 회장의 아들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은 22억 달러(38.5%) 늘어난 79억 달러로 53위였다.

온라인 게임업체 스마일게이트홀딩스의 권혁빈 회장이 72억 달러로 59위였으며 서정진 셀트리온 회장은 연초대비 무려 46억 달러(218.1%) 급증한 67억 달러로 65위를 기록했다.

김정주 넥슨 창업자는 69위(64억 달러)였으며 정몽구 현대차그룹 회장과 최태원 SK그룹 회장은 각각 96위(52억 달러)와 100위(51억 달러)였다.

현대가는 148억 달러로 17위에 올랐다.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