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7년 12월 16일 17:09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국감 2017] 김현종 "美 농업 건들면 대규모 협상돼…추가개방 불가"

"우리도 美 민감한 부분 건드릴 수밖에 없어"

서병곤 기자 (sbg1219@ebn.co.kr)

등록 : 2017-10-13 18:07

김현종 통상교섭본부장은 13일 "한미 자유무역협정(FTA) 개정협상에서 미국이 농업 분야를 건들면 소규모가 아닌 대규모 협상으로 가게된다"고 말했다.

김 본부장은 이날 국회 열린 산업통상자원부 국정감사에서 미국의 농업 분야 추가 개방 요구가 우려된다는 이훈 더불어민주당 의원의 지적에 이같이 말했다.

그는 "농업은 우리에겐 매우 어려운 것이고 농업을 건드리는 순간 우리는 미국의 제일 민감한 것을 건드릴 수밖에 없다"고 밝혔다.

김 본부장은 "미국 의회는 농업에 대한 불만이 없었다. 협상 지렛대 차원에서 미국 무역대표부(USTR) 대표가 농업을 말할 수 있지만 우리는 수용할 수 없다는 입장을 강력하게 전달했다"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