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7년 10월 21일 14:11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외부에서 카카오톡으로 집안 삼성전자 생활가전 제어한다"

카카오 I(아이) 삼성전자 생활가전에 연동…IoT 라이프스타일 선도

손병문 기자 (moon@ebn.co.kr)

등록 : 2017-10-12 09:04

카카오가 삼성전자와 '스마트 가전 서비스' 구축을 위해 손을 잡는다.

두 회사는 12일 카카오톡 인공지능(AI) 플랫폼 카카오I(아이)를 삼성전자 생활 가전에 연동함으로써 스마트 가전 서비스를 구현하는 내용의 협약을 체결했다.

카카오톡 메시지나 카카오미니(카카오의 스마트 스피커)로 냉장고·세탁기·에어컨 등 가전제품을 제어할 수 있는 서비스다. 카카오의 생활 밀착형 서비스와 음성 엔진, 대화 엔진(챗봇) 기술을 삼성전자 가전제품에 접목한 것.

예를 들어 차 안에서 “30분 뒤에 도착하니 집 좀 시원하게 해줘”라고 카카오톡 메시지나 음성으로 명령을 내리면 집 안 에어컨이 미리 가동돼 이용자가 선호하는 온도와 습도로 맞춰준다.

냉장고 안 내용물을 확인해 음식 레시피를 추천하거나 부족한 식재료를 카카오톡 장보기로 주문하고 집안에서 이용자의 생활패턴을 고려해 공기청정기·에어컨·로봇청소기가 자동으로 작동되는 시나리오도 가능하다.

스마트 가전 서비스는 향후 '출근 준비’, ‘취침 준비’ 등 특정 상황에 대한 명령만으로 이용자가 원하는 기능을 수행할 수 있도록 진화될 예정이다.

또한 가전제품의 소모부품 상태와 교체 주기를 이용자에게 카카오톡 메시지로 알려주거나 필요한 소모품을 직접 주문하고, 기기 상태에 이상이 생기면 해결 방법이나 AS 정보를 알려주는 등 사후 관리도 가능할 전망이다.

카카오 김병학 AI부문 총괄부사장은 "삼성전자와의 추가 제휴로 모바일과 가전 영역에서 카카오I를 많은 이용자가 경험할 수 있는 접점을 마련했다”며 “삼성전자와 함께 생활의 혁신을 위해 긴밀하게 협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구성기 상무는 “패밀리허브 냉장고 등 차별화된 스마트가전 기술 리더십을 보유한 삼성전자와 진화한 모바일라이프 플랫폼 카카오와 협력을 통해 새로운 가치를 만드는 IoT 라이프스타일을 선도할 것"이라고 말했다.

앞서 카카오는 지난 달 삼성전자와 AI 플랫폼 카카오 I(아이)를 삼성전자의 지능형 인터페이스 빅스비와 연동하기 위해 협력한다고 발표한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