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8년 12월 19일 20:31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모다, 일본 히타치그룹에 IoT 모듈·단말기 납품

일본 3대 통신사 대응 가능 제품…사업 확장 의미
"향후 AI 및 웨어러블 기기까지 출시 계획"

최다현 기자 (chdh0729@ebn.co.kr)

등록 : 2017-09-05 09:50

무선통신 단말기 및 loT(사물인터넷) 전문기업 모다는 5일 일본 히타치그룹에 loT 모듈과 단말기를 납품한다고 밝혔다.

모다는 일본 정보통신 및 산업기기 분야의 대기업인 히타치그룹에 loT 모듈과 단말기의 공장 품질 인증 및 모든 기능 시험을 통과해 8월말 초도 납품을 개시했다.

가전기기, 사물인터넷, 스마트 제조 부분의 강자인 히타치그룹에 납품된 loT 모듈은 일본 내 통신사업자 3사인 KDDI, 도코모, 소프트뱅크에 대응 가능 제품이다. 모다 측은 일본 내 모든 통신 사업자 대응 제품을 모다가 보유했다는 의미로 사업의 확장이 확장됐음을 확인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매월 일정 물량이 히타치그룹에 납품되면서 향후 물량증가와 추가 라인업 확대도 가능해 모다의 매출 증대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

이번 납품은 일본 내 소프트뱅크의 인증 통과 및 납품에 이은 가시적인 큰 성과로 주춤했던 일본 사업에서도 괄목할 만한 성과를 가져올 전망이다.

모다 관계자는 "향후 IoT 뿐만 아니라 AI 관련 제품 및 웨어러블 기기까지 기획 출시 할 계획"이라며 "일본 납품을 발판으로 국내외 정보통신 분야에서 획기적인 성장을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