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7년 07월 26일 18:35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키움증권, 세전 연11.5% 추구 삼성전자·아마존ELS 선봬

청약 마감 오는 14일 오후 1시
홈페이지나 키움금융센터 문의

최은화 기자 (acacia@ebn.co.kr)

등록 : 2017-07-12 10:55

▲ 키움증권은 12일 '제87회 글로벌 100조 클럽 주가연계증권(ELS)'을 출시했다. 사진=키움증권

키움증권이 세전 연11.5%의 수익을 추구하는 삼성전자&아마존 주가연계증권(ELS)을 12일 출시했다.

이번에 출시되는 '제87회 글로벌 100조 클럽 ELS'의 기초자산은 삼성전자와 아마존 두 종목이다. 추구수익률은 세전 연 11.5%이고 만기는 3년이다. 발행 후 6개월마다 조기상환기회가 주어지며 조기상환 평가일에 두 기초자산이 모두 최초 기준가격의 90%(6개월, 12개월, 18개월), 85%(24개월, 30개월, 36개월) 이상인 경우 최고 34.5%(연 수익률 11.5%, 세전) 수익으로 상환된다. 투자기간 동안 기초자산 중 하나가 최초기준가격의 60% 미만으로 떨어진 적이 있다면 원금손실이 발생할 수 있다.

청약 마감은 오는 14일 오후 1시다. 자세한 내용은 키움증권 홈페이지나 키움금융센터로 문의하면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