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7년 10월 19일 11:11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전경련-한반도문제포럼, 북경대서 '남북관계 전망' 토론회

권태신 부회장·김경일 북경대 교수 등 북한전문가 20여명 참석

손병문 기자 (moon@ebn.co.kr)

등록 : 2017-07-10 10:30

전경련은 10일 중국 북경대 회의실에서 한반도문제포럼과 공동으로 '한반도 정세와 남북관계 전망'을 주제로 중국 내 북한전문가들을 초청해 토론회를 개최했다.

토론회에서 권태신 전경련 상근부회장은 "정부가 남북 간 엉킨 실타래를 풀기 위해 인도지원 중심의 민간교류를 허용한 점을 긍정적으로 평가한다"며 "남북 간 대화가 진전된다면 전경련도 북한과 경제교류 방안을 적극 검토할 것"이라고 말했다.

전경련이 지난 2015년 발표한 '남북경제교류 新 5대 원칙'은 △남북한 당국 대화 진전과의 조화 △남북 상호이익 차원의 경제교류 △북한의 자기주도적 경제개발 △남북한 산업 장점의 보완발전 △동북아경제권 형성을 통한 북한 SOC 확충이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