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7년 05월 27일 15:04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HUG, 정비사업금융센터 2개소로 확대

새 정부 도시재생 뉴딜정책 활성화

서영욱 기자 (10sangja@ebn.co.kr)

등록 : 2017-05-19 16:52

▲ HUG 정비사업금융센터 2센터
ⓒHUG
주택도시보증공사(HUG)는 정부의 도시재생뉴딜사업 활성화를 위해 정비사업보증을 취급하는 영업점을 기존 1개 센터에서 2개 센터로 확대한다고 19일 밝혔다.

정비사업보증은 도시재생사업 금융지원을 활성화하기 위해 HUG가 2012년 출시한 보증상품이다. 재개발·재건축 등 정비사업에 소요되는 사업비, 이주비, 조합원 부담금 대출을 보증한다.

이번 개편은 제1센터는 서울 동부권역(강남구, 노원구, 도봉구 등)과 수도권 동부권역(성남시, 용인시 등), 강원도, 경상도를, 제2센터는 서울 서부권역(서초구, 서대문구, 은평구 등), 수도권 서부권역(인천시, 광명시 등), 충청도, 전라도, 제주도 등을 담당한다.

김선덕 HUG 사장은 "앞으로 HUG의 도시재생사업과 새정부 도시재생 뉴딜 방향과의 연계성을 극대화하고자 한다"며 "금번 정비센터 확대개편으로 도시재생사업을 더욱 활성화시키고 낙후된 도심환경을 개선할 것"이라고 말했다.